히틀러는 독일의 침략에 대응하여 다른 국가들이 독일과 동맹을 맺을 가능성에 대해 Mein Kampf에서 무엇이라고 말했습니까?

히틀러는 독일의 침략에 대응하여 다른 국가들이 독일과 동맹을 맺을 가능성에 대해 Mein Kampf에서 무엇이라고 말했습니까?

마인캠프 뿐만 아니라 츠바이테스 부흐, Adolf Hitler는 침략 전쟁에서 다른 국가를 희생시키면서 Lebensraum("생활 공간")을 확보하는 아이디어를 옹호합니다. 내가 기억하는 한 그의 실증은 모든 Volk(민족/국가)의 궁극적인 목표는 생존이고 그 땅은 Volk의 더 나은 개발, 특히 자원과 인구를 개선하는 데 필요하다는 것입니다. 생존을 위해 필요합니다. 히틀러는 침략 전쟁에 대한 도덕적 반대로부터 독자를 해방시키려는 시도에서 많은 노력을 기울였습니다. 특히 그는 국가 간의 경계가 정의의 신성한 이상주의적 원칙에 따라 그려지는 것이 아니라 과거 전쟁의 결과이므로 과거의 힘의 균형을 반영할 뿐이며, 따라서 특히 균형의 경우 크게 존중할 필요가 없다고 말합니다. 힘이 바뀌었다. 그는 또한 성공적인 침략 전쟁에서도 사람들이 죽지만 평화시에는 손실이 빨리 회복 될 것이라고 말합니다. 간단히 말해서 칼은 쟁기의 길을 막는 것입니다.

그런 이데올로기에 반대하는 가장 좋은 논거는 정당한 이유 없이 국가를 공격하고 병합하면 국가가 손에 앉아서 한 사람 한 사람 흡수하는 것을 지켜보기보다 오히려 동맹을 맺을 가능성이 높다는 것입니다. 그러한 동맹의 특정 국가보다 강하더라도 결국 패배하고 땅을 잃을 가능성이 높습니다(이는 실제로 2차 세계 대전에서 독일에 일어난 일입니다).

히틀러는 그러한 주장을 반박하려고 시도했습니까? 마인캠프, 츠바이테스 부흐, 연설에서, 또는 다른 곳에서? 그렇다면 그는 뭐라고 했습니까?


Mein Kampf와 Zweites Buch에서 Adolf Hitler는 침략 전쟁에서 다른 국가를 희생시키면서 Lebensraum("생활 공간")을 확보하는 아이디어를 옹호합니다. 내가 기억하는 한 그의 실증은 모든 Volk(민족/국가)의 궁극적인 목표는 생존이고 그 땅은 Volk의 더 나은 개발, 특히 자원과 인구를 개선하는 데 필요하다는 것입니다. 생존을 위해 필요합니다.

즉, 지금까지는 좋은 요약입니다. 그러나 그것은 완전하지 않으며 몇 가지 중요한 관찰이 부족합니다.

히틀러는 계속 증가하는 "Lebensraum"에 대해 말하지 않았습니다. 그 자체로, "전체 세계 지배"에서와 같이. 자주 반복되지만 히틀러의 지정학적 전망에 대한 매우 제한적이고 결함이 있는 해석입니다. 그는 우리의 현대적인 기준에 따라 다소 미쳤을지 모르지만 그는 열광적인 미치광이가 아니었습니다(...그 시점에서... ). 그는 자신의 정치가 "맑은 길"이 어떻게 생겼는지에 대한 아주 명확한 아이디어를 가지고 있었고, 그것은 유럽으로 "제한적"이었습니다(이 맥락에서 그 단어를 사용할 수 있다면).

아이디어는

  1. "Lebensraum" 우승,
  2. "세계의 유태인 볼셰비키화"를 이기는 것.

두 가지 목표를 모두 달성해야 했습니다 동쪽에서, 즉 러시아, 특히.

"에서 그의 횡설수설을 파헤 치자.마인캠프"하고 몇 가지 핵심 사항에 빛을 비추십시오.

1차 세계대전 이전의 정치에 대해 이야기하면서 그는 독일이 권력을 획득할 수 있는 방법은 두 가지뿐이라고 지적합니다(154페이지, 번역 및 강조).

월테맨 유로파에서 Grund und Boden dann konnte dies im großen und ganzen nur auf Kosten Rußlands geschehen [… ]. Für eine solche Politik allerdings gab es in Europa nur einen einzigen Bundesgenossen: England.

"땅을 원하면 유럽에서, 이것은 러시아를 희생시키면서만 일어날 수 있습니다. [… ] 그러나 그러한 정책에 대해 유럽에는 영국이라는 단 하나의 동맹국이 있었습니다."

그는 조금 떠들다가 다른 가능성을 내세웁니다(156f쪽).

So blieb also noch die vierte Möglichkeit: Industrie und Welthandel, Seemacht und Kolonien. [… ] Nein, wenn wir diesen Weg beschritten, dann mußte eines Tages England unser Feind werden.

"그래서 남은 것은 네 번째 방법이었습니다. 산업과 세계 무역, 해상에서의 권력과 식민지였습니다. [… ] 아니요, 우리가 이 길을 간다면 영국은 언젠가는 우리의 적이 되어야 했습니다."

그는 157페이지에서 다음과 같이 결론을 내립니다.

Wenn europäische Bodenpolitik nur zu treiben war gegen Rußland mit England im Bunde, dann war aber umgekehrt Kolonial- und Welthandelspolitik nur denkbar gegen England mit Rußland.

"유럽의 토지 정책이 영국과 동맹을 맺은 러시아에 대해서만 달성할 수 있었다면 식민 및 세계 무역 정책은 러시아와 동맹을 맺은 영국에 대해서만 생각할 수 있었습니다."

그러나 이는 1차 세계대전 이전 상황을 반영한 것입니다. 나중에 볼셰비키주의가 러시아를 통치하면서 히틀러는 남은 선택지를 하나밖에 보지 못했습니다. 페이지 753:

... trotz alledem hätte es vor dem Kriege auch noch den zweiten Weg gegeben, man hätte sich auf Rußland zu stützen vermocht, um sich gegen England zu wenden. Heute Ligen die Verhältnisse anders. Wenn man vor dem Kriege noch unter Hinabwürgen aller möglichen Gefühle mit Rußland hätte gehen können, so kann man dies heute nicht mehr.

"... 전쟁이 일어나기 전에 두 번째 경로가 있었을 텐데, 영국을 공격하기 위해 러시아에 의존할 수 있었을 것입니다. 오늘날 상황은 다릅니다. 전쟁 이전에는 러시아와 동맹을 맺기 위해 온갖 감정을 삼킬 수 있었지만 오늘날에는 더 이상 불가능합니다."

이 시점에서(그리고 꽤 나중에), 히틀러는 반 볼셰비즘 동맹으로서 영국을 이길 수 있다는 인상을 받았습니다. 페이지 755:

Ich möchte diese Betrachtungen nicht bedenden, ohne nochmals auf die alleinige Bündnismöglichkeit hinzuweisen, die es für uns augenblicklich in Europa gibt. Ich habe schon im vorhergehenden Kapitel über das deutsche Bündnisproblem England und Italien als die beiden einzigen Staaten in Europa bezeichnet, mit denen in ein engeres Verhältnis zu gelangen für uns erstrebensfowert.

"나는 현재 유럽에서 우리에게 열려 있는 유일한 동맹임을 다시 한 번 지적하지 않고 이러한 관찰을 끝내고 싶지 않습니다. 나는 이미 이전 장에서 독일 동맹 문제에 대해 언급했는데, 영국과 이탈리아는 유럽에서 우리에게 더 긴밀한 관계가 바람직하고 유망할 유일한 국가입니다."

그런 다음 그는 영국과의 그러한 동맹이 협상을 끝내고 프랑스를 고립시키는 방법에 대해 약간의 희망찬 생각을 계속합니다.

Damit aber würde der Bund Deutschland die Möglichkeit geben, in aller Ruhe diejenigen Vorbereitungen zu treffen, die im Rahmen einer solchen Koalition für eine Abrechnung mit Frankreich so oder so getroffen werden müßten.

"이 동맹은 독일이 프랑스와 점수를 합의하는 동맹의 맥락에서 어느 쪽이든 필요한 여가 시간에 준비를 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것입니다."

그는 757페이지에서 다음과 같이 요약합니다.

Nicht West- und nicht Ostorientierung darf das künftige Ziel unserer Außenpolitik sein, sondern Ostpolitik im Sinne der Erwerbung der notwendigen Scholle für unser deutsches Volk. 크라프트 베네티그, der Todfeind unseres Volkes aber, Frankreich, uns unerbittlich würgt und die Kraft raubt, haben wir jedes Opfer auf uns zu nehmen, das in seinen Folgen geeignet ist, ie nzung

"우리의 미래 외교 정책은 서구 또는 동양 지향이 아니라 독일 국민에게 필요한 토지를 획득한다는 의미에서 동양 정책일 수 있습니다. 여기에는 힘이 필요하지만 우리 국민의 숙적인 프랑스가 우리를 무자비하게 목 졸라 죽이고 우리의 힘을 강탈하고 있기 때문에 유럽에서 프랑스의 패권적 야망을 소멸시키는 데 기여할 모든 희생이 필요합니다."

그는 영국이 협상 동맹국을 기꺼이 포기할 것이라고 믿었으며, 실제로 영국은 폴란드는 고사하고 프랑스를 방어하는 데 관심이 없었습니다. 페이지 764f.:

영국에서 독일 전쟁은 Kolonial- und Handelsmacht und dessen Herunterdrückung in den Rang eines Staates zweiter Klasse der Krieg wirklich siegreich bedet. Ein Interesse an der restlosen Ausmerzung des deutschen Staates besaß man nicht nur nicht, sondern hatte sogar allen Grund, einen Rivalen gegen Frankreich in Europa für die Zukunft zu wünschen.

"식민 및 상업 강국인 독일의 파괴와 2급 국가로의 억압으로 영국의 전쟁은 참으로 승리로 끝났다. 독일 민족의 뿌리와 줄기를 파괴하는 데 관심이 없었을뿐만 아니라 유럽에서 프랑스와 미래의 라이벌을 바라는 이유가있었습니다."

우리는 이것이 희망적인 생각으로 판명되었음을 압니다.


내 자신의 말로 요약하자면:

히틀러의 생각은 승리였다 레벤스라움 러시아와 위성을 희생시키면서 구체적으로 특별히. 이것은 필연적으로 프랑스를 무력화해야 했습니다.

히틀러는 실제로 이탈리아를 이길 수 있다는 인상을 받았습니다. 영국 그러한 사업을 위한 동맹국으로서.

그는 ~였다 기대 프랑스는 독일이 집권하는 것을 반대하고 그의 측면에 대한 위협을 제거할 계획이었지만 영국의 반대는 기대하지 않았습니다. 대부분 "그들도 게르만 민족이다", "그들도 볼셰비즘을 좋아하지 않는다"는 가정에 근거한다.


성공적인 전쟁 후 상황이 어떻게 되었는지에 관해서는 히틀러의 마음에 우리는 그의 "정치적 유언" 이상을 볼 필요가 없습니다. 페이지 754:

유로파의 Duldet niemals das Entstehen zweier Kontinentalmächte! Seht in jeglichem Versuch, an den deutschen Grenzen eine zweite Militärmacht zu Organisieren, und sei es auch nur in Form der Bildung eines zur Militärmacht fähigen Staates, einen Angriff gegen Deutschland und darinerblick bis zur Anwendung von Waffengewalt, die Entstehung eines solchen Staates zu verhindern, beziehungsweise einen solchen, wenn er schon entstanden, wieder zu zerschlagen.

"두 번째 유럽 대륙의 강대국이 출현하는 것을 결코 겪지 마십시오! 독일 국경에서 제2의 군사력을 조직하려는 시도를 고려하십시오. 단지 군사력을 생성할 수 있는 국가를 형성하는 것만으로도 독일을 공격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무력을 포함한 모든 수단을 동원하여 그러한 국가의 형성을 방지하거나 이미 형성되었다면 그 말살을 방지할 권리뿐만 아니라 의무도 그 안에 명시되어 있습니다."

그래서 아이디어는 프랑스를 무력화하고 러시아(폴란드와 같은 목표를 방해하는 모든 것)를 분쇄하고 필요하다고 간주되는 동부 영토를 병합한 다음 독일이 유럽 요새에서 유일하게 중요한 강국으로 남도록 하는 것이었습니다. 영국이 해외 제국을 유지하는 데 만족할 것이라고 가정합니다.


  1. 히틀러는 자신이 우월하다고 여겼던 국가들과의 동맹을 옹호했습니다. 여기에는 주로 게르만 국가(영국과 미국 포함)와 이탈리아, 특히 프랑스를 제외하고 유럽과 세계에서 가장 발전된 국가가 포함되었습니다. 따라서 그의 아이디어가 효과가 있었다면 독일과 동맹을 맺은 유일한 국가는 동유럽, 아시아 및 아프리카의 훨씬 저개발 국가가 될 것입니다. 그리고 그의 이념에 따르면 인간 이하의 인간은 힘과 권력을 존중하므로 나머지 국가도 독일인이 우월하다고 자연스럽게 느낄 것이기 때문에 자발적으로 독일인에게 복종하게 될 것입니다.

  2. 히틀러는 여러 나라가 경쟁하다 인간 이하로 간주되지 않고 독일의 존경을 받기 위해. 이 시스템은 강제 수용소를 포함하여 제국 전체에 도입되었습니다. 예를 들어 폴란드에는 우크라이나인과 나머지 지역에서 분리된 산악 폴란드인을 위한 특별 상점이 있었습니다. 독일 법에서 그들은 의도적으로 "아리아인"의 정의를 유행하게 만들었습니다. 법에 따르면 아리아인은 원형 정의인 아리아인의 후손이었지만, 명시적으로 비 아리아인으로 명명된 유일한 국가인 유대인은 예외였습니다.

  3. 그는 과거의 식민주의와 집단학살의 다양한 사례를 들었다. 예를 들어 아메리카 대륙의 정복, 아프리카의 식민주의, 터키에 의한 아르메니아인 학살 등. 그는 대부분의 경우 다른 나라들이 침략자들에 대항하여 단결하지 않았고, 그들이 그러한 침략에 대항한다면 그것은 경쟁적인 이해관계 때문이라는 것을 알아차렸습니다. 많은 경우에 열등한 인종으로 간주되는 사람들의 집단 학살은 전혀 주목받지 못했습니다.

  4. 히틀러는 오직 하나의 주요 목표를 설명했습니다: 러시아. 이것은 이론적으로 다른 모든 국가가 적어도 러시아가 아직 완전히 정복되지 않은 한 큰 두려움 없이 독일과 동맹을 맺거나 독일에 굴복할 수 있음을 의미합니다. 그리고 러시아를 특별하게 보이게 하기 위해 그는 차르 러시아도 특정 상황에서는 동맹이 될 수 있다고 주장했지만, 다른 모든 국가를 위협한 전염병은 유대-볼셰비즘이었습니다.

  5. 대규모 반유대주의 선전으로 인해 다른 나라의 정치인이 반독일 정책이나 동맹을 옹호하는 것은 매우 불편했습니다. 그들은 즉시 유대인을 비밀리에 일하거나 유대인을 위해 일하거나 유대인에게 뇌물을 받았다는 비난을 받을 것입니다. 등은 그들의 정치적 적에게 유리하게 작용할 것입니다. 이 기술은 다른 국가와 다른 상황에서도 사용되었습니다. 예를 들어 러시아에서는 2008년에 시작된 소아성애 반대 히스테리 기간 동안이었습니다. 정치인이 히스테리가 지나치다는 우려를 표명한다면 그는 소아성애자로 고발될 것입니다. 자신 또는 "소아 성애 로비"에서 일합니다. 다른 상황에서는 공산주의자, 마녀, 다른 종교의 추종자로 의심되는 사람, 공산주의의 적수로 의심되는 사람 등에 대해 사용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