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아송 전투, 486

수아송 전투, 486

수아송 전투, 486

수아송 전투(486년)는 프랑크 왕국의 왕 클로비스 1세가 기록한 최초의 승리로, 갈리아 북부의 마지막 로마 영토의 통치자인 시아그리우스를 무찌른 것으로 기록되었습니다.

481년에 클로비스가 왕위에 올랐을 때 그는 플랑드르에 기반을 둔 작은 왕국을 물려받았습니다. 그의 서쪽에는 서쪽에서 로마의 세력이 무너지면서 남겨진 로마 영토의 중요한 지역이 있었습니다. 이 지역은 서기 465년부터 시아그리우스(Syagrius)가 통치했으며, 처음에는 이 지역의 최고 로마 관리였습니다. 서쪽에서 마지막 로마 황제가 제거된 후 Syagrius는 집권했으며 지역 주교들의 도움으로 사실상 갈로-로만 왕국을 통치했습니다.

Clovis는 5년 동안 Syagrius를 상대로 움직이지 않았습니다. 이 사건의 주요 출처인 그레고리 투르(Gregory of Tours)는 실제 전투에 대해 매우 간략하게 설명합니다. Clovis는 Syagrius에게 전투에서 그를 만날 것을 요구했습니다. 프랑크족을 물리칠 자신의 능력에 자신이 있던 Syagrius는 전투를 제안했지만 그의 군대는 분쇄되었습니다. 패배한 장군은 전장에서 탈출하여 툴루즈의 서고트족 왕 알라리크 2세에게 다가갈 수 있었습니다. Clovis는 적의 반환을 요구했고 Alaric은 그를 넘겨주었습니다(Gregory는 이러한 사건에 대한 기간을 제공하지 않으므로 전투 직후 또는 몇 년 후에 일어났을 수 있습니다. Syagrius는 Clovis가 그의 정복을 완료할 때까지 포로로 잡혀 있었습니다. 파리스가 그의 첫 번째 공격에 저항했을 수 있다는 암시가 있지만 이 정복이 얼마나 오래 걸렸는지는 알 수 없습니다.

그의 군 경력 전반에 걸쳐 Clovis는 동맹국과 싸우는 것을 선호했습니다. Syagrius에 대한 캠페인 동안 그는 동료 프랑크족 왕들에게 도움을 요청했습니다. Clovis의 친척인 Cambrai의 왕 Ragnachar와 Chararic의 두 사람이 응답한 것으로 기록되었습니다.

Chararic은 군대를 캠페인에 참여시켰지만 최종 전투에는 참여하지 않았고 멀리서 기다리고 승자를 지원하는 것을 선호했습니다. 당연히 Clovis는 격노했고 전투 후 어느 시점에서 Chararic과 그의 아들을 사로 잡았습니다. 처음에 Clovis는 기꺼이 그들을 사제직으로 끌어들이고 잠재적으로 라이벌을 제거했습니다. Chararic의 아들이 자신이 시간을 노리는 것일 뿐이며 두 사람이 모두 처형되면 곧 Clovis를 켤 것이라고 암시한 후에야. 클로비스는 왕국을 장악했습니다.

Ragnachar는 실제로 전투에 참여했지만 이것이 그를 배신에서 보호하지 못했습니다. Clovis는 Ragnachar의 지지자 중 일부에게 뇌물을 주었고 그들은 차례로 Clovis에게 Ragnachar를 공격하도록 초대했습니다. Ragnachar는 전투에서 패배하고 그의 왕국을 장악한 Clovis에 의해 처형되었습니다. 뇌물은 금팔찌와 허리띠로 지급되었지만 전투 후 배신자들은 이것이 단지 금도금된 것임을 알게 되었습니다.

투르의 그레고리에는 정복의 여파에 대한 이야기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클로비스는 아직 기독교로 개종하지 않았으며 그의 군대는 여러 교회를 약탈했습니다. 하나에서 그들은 크고 아름다운 꽃병을 가져갔습니다. 그 교회의 감독은 클로비스에게 다른 물건을 잃어버렸더라도 그 특정 꽃병을 돌려줄 수 있는지 묻는 사신을 보냈습니다. 이 날짜에 프랑크족은 왕을 가지지 못했으며 젊은 클로비스는 여러 전통에 의해 제약을 받았습니다. 하나는 약탈품에서 얻은 물건을 제비로 나누어야 한다는 것이었습니다. 보물을 나누기 위한 회의에서 Clovis는 평소 몫만큼 꽃병을 가질 수 있는지 물었다. 그의 부하들 대부분은 비참하게 투덜거렸지만, 한 젊은 전사는 전통을 깨뜨리려는 이 시도에 동의하지 않고 도끼로 꽃병을 부러뜨렸습니다. 클로비스는 침묵을 지켰지만 1년 후 부하들의 평가에서 이 전사의 모습을 모욕하고 도끼를 빼앗아 땅에 던졌다. 청년이 도끼를 집기 위해 몸을 숙일 때 클로비스는 '수아송에서 꽃병에 하는 짓'이라며 자신의 도끼를 그 남자의 머리에 박았다. 그레고리는 이 이야기를 부분적으로는 클로비스의 무자비함을 보여주고 부분적으로는 그가 여전히 이교도일 때에도 교회에 대해 이미 가지고 있던 존경심을 보여주기 위해 포함합니다.

국경을 확장했을 뿐만 아니라 이 승리로 Clovis는 남쪽의 서고트족과 남동쪽의 알레만니족과 부르고뉴족 등 여러 새로운 이웃을 얻게 되었습니다. 이러한 접촉은 곧 추가 전쟁으로 이어질 것이며 더 많은 확장을 가져올 것입니다.


수아송 전투 (486)


NS 수아송 전투 486년 클로비스 1세 휘하의 프랑크군과 시아그리우스 휘하의 갈로-로마 영토인 수아송 사이에 싸웠다. 이 전투는 프랑크족의 승리였으며, 프랑크족이 주요 지역 강국으로 자리매김하려는 시도에서 이정표인 수아송의 로마 군주를 정복하게 되었습니다.

476년과 480년 사이에 서로마 제국이 마지막으로 멸망했을 때, 샤그리우스는 루아르와 솜 강 사이 지역에서 유일하게 남아 있는 로마 통치의 대표자였습니다. Syagrius는 Aegidius의 아들이자 마지막 로마인입니다. 갈리아스 당 마기스터 민병대 그는 자신을 dux라고 부르며 Somm과 Loire 사이에서 아버지의 엉덩이 주인 Soissons의 영역을 보존했습니다.

북부 갈리아에 있는 수아송의 중심 위치와 대체로 손상되지 않은 기반 시설은 이주 기간 동안 일정 수준의 안정성을 허용했지만, 또한 이 지역은 북동쪽에 있는 프랑크족 이웃에게 유혹적인 지역이 되었습니다. Syagrius의 영역은 Frankish 지역과 크기가 거의 같았지만 Franks는 작은 왕국으로 나뉘었고 라인강 오른쪽 강변에서는 로마 문화의 영향을 거의 받지 않았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Clovis I은 Syagrius의 군대에 맞서기에 충분한 Franks를 모을 수 있었습니다. Clovis는 Syagrius에게 전투의 시간과 장소를 명명하는 도전을 발행했습니다. 투르의 그레고리(Gregory of Tours)는 한 캐라릭이 자신의 군대를 전장으로 데려왔지만 승자와 동맹을 맺기 위해 냉담한 태도를 취했다고 언급합니다. 투르의 그레고리. 프랑크족의 역사 2권 41장. http://www.northvegr.org/lore/frank/021.php</ref>

이어지는 전투는 Clovis와 그의 Franks에게 결정적인 승리였습니다. Syagrius는 Visigoths(Alaric II 휘하)로 도피했지만 Clovis는 전쟁을 위협했고 Visigoths는 Syagrius를 처형을 위해 넘겨주었습니다.

결과적으로 프랑크 왕국의 영토는 크기가 거의 두 배로 늘어났고, 국경은 이제 507년 부이레 전투에서 패주하고 피레네 남쪽으로 후퇴할 수밖에 없었던 서고트 왕국과 인접한 루아르에 있게 되었습니다.

적절한 시기에 클로비스는 카라릭을 향해 진군하여 그와 그의 아들들을 사로잡았고 그들에게 집사로서의 안수와 편도를 받아들이도록 강요했습니다. 권력을 되찾고 싶다는 소식이 전해지자 그는 그들을 처형했습니다. Α]


수아송 전투

NS 수아송 전투 몇 가지 중요한 역사적 전투 중 하나를 참조할 수 있습니다.

    – 클로비스 1세 휘하의 프랑크족과 시아그리우스 휘하의 서로마 제국 간의 전투 – 킬페리크 2세 휘하의 노이스트리아누스와 오도 대왕 휘하의 아키텐인과 샤를 마르텔 휘하의 오스트라시아인 간의 전투 이겼다. – 프랑스의 로베르 1세가 아마도 샤를 3세에 의해 죽임을 당하고 후자는 로베르 1세의 뒤를 이어 프랑스 군주가 된 부르고뉴 공작 루돌프에게 패하고 투옥된 전투입니다. – 나폴레옹 전쟁 전투. – 1918년 7월 18일부터 22일까지 미군과 독일군이 벌인 제1차 세계 대전 전투로 12,000명 이상의 사상자가 발생했습니다.

이 명확성 페이지는 동일한 제목과 관련된 기사를 나열합니다. 내부 링크가 여기로 연결되었다면 의도한 기사를 직접 가리키도록 링크를 변경할 수 있습니다.


수아송 전투, 486 - 역사

고대 서로마제국에 쏟아져 들어온 한 무리의 야만인들은 프랑크족이었습니다. 이 그룹의 초기 역사나 정확히 어디에서 왔는지에 대해서는 많이 알려져 있지 않지만, 프랑크족은 중세 초기에 서유럽의 역사를 형성하는 데 큰 역할을 했습니다.

프랑크족은 고대 로마 갈리아에 정착했습니다. 프랑크족의 초기 기록 중 하나는 서기 451년의 샬롱 전투에서 로마 장군 아이티우스가 소꿉친구인 아틸라 훈을 물리친 것입니다. 서고트족과 프랑크족이 있는 로마 편에서 싸웁니다. 전장의 한 Frank는 Merovich였습니다. 프랑크족은 여러 부족으로 나뉘었고 각 부족에는 고유한 왕이 있었습니다. Merovich는 Franks의 Salian 부족의 왕이었습니다. 메로비치는 그의 아버지가 바다의 신 포세이돈이었다는 신화적인 지위를 차지했습니다. Salian은 "바다의 사람들"을 의미합니다. Salian Franks는 바다 가까이에 살았고 훌륭한 선원이었습니다. 아마도 이것이 메로비치가 포세이돈과 관련된 이유일 것입니다. 그것이 사실이든 아니든, 프랑크족은 기독교로 개종하지 않았고 오히려 많은 신과 여신을 믿었습니다. Merovich는 Merovingian 왕조로 알려진 Salian Franks 왕조의 창시자였습니다.

메로빙거인들은 지도자를 왕으로 선포하기 위해 방패를 든 지도자를 머리 위로 들어 올리는 전통이 있었습니다. Merovingian 왕은 Merovich를 포함한 왕이 머리를 자르지 않았기 때문에 장발 왕으로 알려졌습니다. 왕의 머리카락을 자르는 것은 그가 권력을 잃었다는 신호이며 살리안 프랑크의 왕으로서 물러나야 한다는 신호였다.

중세 초기의 가장 중요한 통치자는 아마도 메로비치의 손자인 클로비스일 것입니다. Clovis는 15세에 Salian Franks의 왕위에 올랐습니다. Clovis는 유능했지만 무자비한 통치자였습니다. 그는 자신이 외롭다며 친척들에게 자신과 합류하도록 초대장을 보낼 것입니다. 그들이 도착하면 Clovis는 그들을 죽였습니다. 그의 전권을 가로막는 것은 아무것도 없었고 친척들은 위협으로 여겨졌습니다. 클로비스는 서기 486년 수아송 전투에서 갈리아의 마지막 로마 총독인 샤그리우스를 물리쳤습니다. 이로써 고대 서부 로마 제국의 모든 로마 통치가 완전히 종식되었습니다.

프랑크 왕조는 전투가 끝난 후 병사들이 약탈과 약탈을 하도록 허용했습니다. 프랑크족 전사들은 약탈품을 왕이 지정한 장소로 가져갔고, 그곳에서 약탈품은 왕과 그의 전사들에게 나누어졌습니다. 약탈하기 가장 좋아하는 장소 중 하나는 항상 금과 귀중품이 있는 로마 카톨릭 교회였습니다. 프랑크족은 기독교인이 아니었기 때문에 이러한 물품의 종교적 가치에는 거의 관심이 없었습니다. 수아송 전투 이후, 살리안 프랑크족은 랭스 교회에서 귀중한 물품을 훔쳤습니다. Rheims에 있는 교회의 지도자인 주교 Regimius는 마음이 상했습니다. Franks가 주교와 그의 본당에 아주 특별한 꽃병을 훔쳤기 때문입니다. 레지미우스 주교는 클로비스 왕에게 전령을 보냈다. 사자는 왕에게 그 꽃병을 교회에 돌려달라고 간청했습니다. 전령을 불쌍히 여기고 그의 용기에 감탄한 클로비스는 그에게 주교가 수아송에서 프랑크족 전사들을 만나 약탈품을 나눌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그의 전사들이 Clovis가 꽃병을 자신의 몫으로 가질 수 있도록 허용한다면 그는 그 꽃병을 주교에게 되돌려줄 것입니다. 주교가 결국 수아송에서 그에게 꽃병을 돌려준 방법에 대한 훌륭한 이야기가 있습니다. 꽃병은 손으로 만든 크고 아름다웠습니다. 그것은 Rheims에서 도난당했지만 Soissons의 꽃병으로 역사에 기록되었습니다(위치는 지도 참조).

클로비스는 하나씩 다른 프랑크 부족을 물리쳤고, 서기 509년까지 클로비스는 모든 프랑크족의 왕이 되었습니다. 클로비스는 서고트족을 갈리아에서 몰아내고 피레네 산맥을 넘어 스페인으로 갔다. 스페인에서는 서고트족이 톨레도를 수도로 하는 왕국을 건설했습니다.

Clovis' 인생에서 일어난 사건들은 프랑크족의 역사, Gregory of Tours가 작성했습니다(아래 지도 참조). 클로비스는 두 가지 이유로 중세 시대에 중요한 인물입니다. 그는 프랑크 부족을 한 왕 아래에 통합하여 고대 로마 갈리아에 프랑크 제국을 만들었습니다. 이것은 결국 우리가 프랑크의 이름을 따서 명명된 프랑스라고 부르는 국가로 이어질 것입니다. 둘째, 클로비스는 로마 가톨릭 형태의 기독교로 개종한 최초의 야만인 ​​왕이었습니다. 로마 카톨릭이 됨으로써 클로비스는 교황의 동맹이 되었고 로마 카톨릭의 보호자가 되었습니다. 교황은 로마의 주교이자 서유럽의 많은 로마 카톨릭의 영적 지도자였습니다. 교황은 어떤 왕도 뽑지 않았고, 그가 중세 초기의 왕들보다 더 강력했다고 주장할 수 있습니다.

클로비스는 강력한 지도자였지만, 그의 아내는 세대가 지날수록 그의 왕조가 약해질 것이라는 꿈을 꾸었습니다. Clotilda는 Merovingians가 사자로 들어와 늑대로 변하고 마침내 자칼로 끝날 것이라고 남편에게 경고했습니다. 향후 온라인 장에서 그녀가 옳았는지 알아볼 것입니다.


클로비스 1세와 수아송의 꽃병

15세기 미니어처를 따라 랭스의 주교인 성 레미기우스가 클로비스에게 꽃병을 돌려달라고 간청하는 모습을 그렸습니다.

481년 클로비스 1세가 그의 아버지를 계승하여 16세의 나이로 살리안 프랑크족의 왕이 되었을 때, 그가 수아송 마을에서 시라기우스가 통치하고 있던 갈리아에 유일하게 남아 있는 로마 전초 기지와 충돌하는 것은 불가피했을 것입니다. . 클로비스의 아버지 킬데리크 1세(Childeric I)는 때때로 로마의 시라기우스와 동맹을 맺었지만, 클로비스는 그 어린 나이에도 정복만이 그가 살았던 야만적이고 폭력적인 세계에서 자신의 유일한 생존 수단이라는 것을 이해했습니다. 그리고 그가 자신의 영역이 안정되기 위해서는 로마 전초 기지를 정복해야 한다는 것을 이해하는 것은 단순한 논리의 문제였습니다.

수아송이 정복되다

클로비스는 약 6,000명 정도의 병력만을 보유하고 있었지만 그의 전사들은 강인하고 훈련이 잘 되어 있었고 부하들과 함께 갑자기 아르덴 숲을 빠져나와 486년 수아송에서 동등하게 잘 훈련되고 훨씬 더 큰 규모의 시라기우스 군대를 놀라게 했습니다. 스물한. 그의 군대는 그곳에서 로마 군단의 대열을 무너뜨렸고, 시라기우스는 목숨을 위해 툴루즈로 도망쳤고, 그곳에서 서고트족의 왕 알라리크 2세와 함께 안식처를 찾았습니다.

클로비스는 시라기우스가 그에게 넘겨지지 않으면 전쟁을 벌이겠다고 Alaric을 위협했고 Alaric은 순순히 따랐습니다. 그런 다음 클로비스는 수아송 정복이 완료될 때까지 시라기우스를 투옥한 다음 그의 새로운 영토에서 당파적 봉기가 일어나지 않기를 바라면서 조용히 처형했습니다.

수아송의 꽃병

클로비스는 수아송을 정복할 당시 이교도였지만 아버지의 왕위를 계승한 랭스 대주교인 성 레미기우스로부터 따뜻한 축하 편지를 받은 지역 가톨릭 주교와 우호적인 관계를 유지하고 있었습니다. 그의 병사들이 수아송을 약탈한 후, 클로비스는 자신이 레미기우스 대주교에게 그것을 복원할 수 있도록 교구에서 소중히 여기는 비범한 아름다움과 솜씨의 신성한 유물인 수아송의 유명한 꽃병을 갖고자 했습니다.

역사가인 투르의 그레고리우스에 따르면, 클로비스의 병사 중 한 명이 클로비스가 그의 부하들이 도시를 정복한 후 도시를 약탈하도록 허용한 정도에 불만을 품고 도끼로 꽃병을 쪼개며 클로비스에게 말했습니다. 운명이 허락한 몫." 전설에 따르면 클로비스는 담담하게 자신의 권위에 도전했지만 1년 후 그의 군대를 검토하던 중 같은 병사를 만나 무기 상태가 이상하다고 꾸짖고 그의 두개골을 칼로 쪼개기 시작했다. "당신은 Soissons 꽃병을 이렇게 취급했습니다."

수아송 전투의 지속적인 효과

Soissons에서 Syragius의 패배는 유럽 역사의 전환점을 나타냅니다. 독립적이고 고립된 도시였지만 갈리아 제국의 로마 제국의 마지막 소유였으며, 486년 클로비스에게 함락되면서 프랑스 국가가 될 로마 제국의 권위도 함께 무너졌다. 현대사의 시작을 알리는 특정 날짜나 사건을 선언하는 것은 간단한 문제가 아니지만, 클로비스 1세의 수아송 정복은 확실히 중세 유럽이 민족 국가의 집합체로 발전하는 데 큰 영향을 미쳤습니다. 시대를 초월하여 대륙의 지리적 지도에서 오늘날에도 여전히 존재하는 조직 구조.


수아송 전투 (486)

무료 백과 사전, 위키피디아에서

NS 수아송 전투 486년 클로비스 1세 휘하의 프랑크군과 시아그리우스 휘하의 갈로-로마 영토인 수아송 사이에 싸웠다. 전투는 프랑크족의 승리였으며, 프랑크족이 주요 지역 강국으로 자리매김하려는 시도에서 이정표인 수아송(Soissons)의 로마 엉터리 주를 정복하게 되었습니다.

476년과 480년 사이에 서로마 제국이 마지막으로 멸망했을 때, 샤그리우스는 루아르와 솜 강 사이 지역에서 유일하게 남은 로마 통치의 대표자였습니다. Syagrius는 Aegidius, ΐ] Roman의 아들이었습니다. 갈리아스 당 마기스터 민병대 457년부터 461년까지 그는 솜과 루아르 사이에서 아버지의 둔한 주인 수아송 영지를 보존하고 스스로를 뒤스(dux)라고 불렀다.

북부 갈리아에 있는 수아송의 중심 위치와 대체로 손상되지 않은 기반 시설은 이주 기간 동안 일정 수준의 안정성을 허용했지만, 또한 이 지역은 북동쪽에 있는 프랑크족 이웃에게 유혹적인 지역이 되었습니다. Syagrius 영역은 Frankish 지역과 크기가 거의 같았지만 Franks는 작은 왕국으로 나뉘었고 라인강 오른쪽 강둑에서는 로마 문화의 영향을 거의 받지 않았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Clovis I은 Syagrius의 군대에 맞서기에 충분한 Franks를 모을 수 있었습니다. Clovis는 Syagrius에게 전투의 시간과 장소를 명명하는 도전을 발행했습니다. 투르의 그레고리(Gregory of Tours)는 한 캐라릭이 자신의 군대를 전장으로 데려갔지만 승자와 동맹을 맺기 위해 냉담한 태도를 취했다고 언급합니다. Β]

이어지는 전투는 Clovis와 그의 Franks에게 결정적인 승리였습니다. Syagrius는 Visigoths(Alaric II 휘하)로 도피했지만 Clovis는 전쟁을 위협했고 Visigoths는 Syagrius를 처형을 위해 넘겨주었습니다.

결과적으로, 프랑크 왕국의 영토는 크기가 거의 두 배로 늘어났고, 국경은 이제 서고트 왕국에 인접한 루아르에 있게 되었으며, 서고트족은 507년 부이레 전투에서 마침내 패주하고 피레네 산맥 남쪽으로 후퇴해야 했습니다.

얼마 지나지 않아 클로비스는 카라릭을 향해 진군하여 그와 그의 아들들을 사로잡아 집사 안수와 편도를 받도록 강요했습니다. 권력을 되찾고 싶다는 소식이 전해지자 그는 그들을 처형했습니다. Β]


3. 알라릭

Alaric I (제공: Apic/Getty Images)

가장 유명한 야만인 지도자 중 한 명인 고트족의 왕 알라리크 1세는 서기 395년 동로마 황제 테오도시우스 2세가 사망한 후 권력을 잡고 로마와 고트족 사이의 깨지기 쉬운 평화를 깨뜨렸습니다. 408년 서황제 플라비우스 호노리우스(Flavius ​​Honorius)가 알라리크(Alaric)군에게 토지와 보급품 제공을 거부하자 고트군은 로마를 포위했다. 410년 여름, 반항적인 노예 그룹이 Salarian Gate를 열었고 Alaric의 군대는 약 800년 만에 도시에 들어온 첫 번째 외국 적이 되었습니다. 그들은 3일 동안 로마를 약탈했지만 주민들을 인도적으로 대했습니다. Alaric은 아프리카를 향한 후속 원정 중 그들이 떠난 직후 사망한 것으로 생각됩니다. 그의 후손인 서고트족은 이베리아로 이주하여 지금의 스페인에 왕국을 세웠다.


암흑기의 역사


2부에서 논의한 바와 같이, Syagrius는 수아송에서 권력을 장악했으며 아마도 갈로로만과 서고트족의 도움으로 센 강과 그 너머까지의 영토였을 것입니다. 이러한 상황은 47 6년경에 킬데릭이 제노나 오도아케르의 요청에 따라 프랑크 연방군을 노리쿰으로 데려갔을 때 발생했습니다. 아마도 이 시기에 Gallo Romans는 Syagrius 자신이 그렇게 했을 수 있음을 암시하면서 서방에서 권력을 위한 연극을 펼쳤을 것입니다. Zeno의 지원 없이는 이것이 실패했고 대신 Syagrius는 지원을 위해 서고트족에게 호소했습니다. 킬데릭이 떠나고 Syagrius가 권력을 장악하는 전환은 북부 갈리아의 Gallo Romans 사이에서 상당히 평화로운 일이었을 것입니다. 여전히 이교도인 나머지 프랑크족은 라인강의 서고트족에 의해 정복된 이후에 개입할 만큼 정치적으로나 군사적으로 충분히 강하다는 평가를 받지 못했고, 리오타무스가 죽은 이후 아모리카 서부의 영국인도 마찬가지였다. 서고트족의 이러한 선택은 Sidonius와 그를 통해 Gregory가 470년대 갈리아 남서부에서 가톨릭을 박해하는 Euric의 그림을 그렸다는 것을 고려할 때 이상하게 보일 수 있습니다. 우리는 로마노 갈리아당에 의한 제노 주재 대사관이 오도아케르와 제노가 멸망한 485년 이전에 있었음에 틀림없다는 것을 보았습니다. 이것은 곤경을 남깁니다. Gallo Romans는 현재 가톨릭 주교를 박해하고 있다면 서고트족을 침대 파트너로 선택하지 않을 것입니다. Euric의 초기 박해는 그때쯤 끝났음에 틀림없었고 Provence가 제국으로 반환되는 대가로 Clermont가 475년에 그에게 양도되었기 때문에 이것은 의미가 있을 것입니다. 따라서 3년 후인 478년의 날짜는 완벽하게 수용 가능합니다. Clovis는 48 8에서 왕이 되었고 49 1까지 그는 권력을 위해 도전할 준비가 되었습니다. 그레고리(Gregory)는 이 시점에서 클로비스(Clovis)가 왕국을 주장한 것이 아니라 그의 친척 라그나차르(Ragnachar)가 캄브레(Cambrai)에 기반을 두었다고 진술하고 있음이 매우 분명합니다. 이것이 전쟁의 원인이었고 당시 왕, 클로비스에게는 왕국이 필요했습니다.
491년, 이제 첩에게서 어린 아들을 둔 18세의 클로비스는 시아그리우스에게 도전할 수 있을 만큼 강력한 위치에 있었고 그의 친척인 카라릭과 라그나차르(Cambrai 출신)가 수아송에 접근할 때 전투를 돕도록 등록했습니다. 클로비스는 자신의 순간을 신중하게 선택했을 것입니다. 젊은 Alaric은 490년에 서고트족 군대를 소집하고 8월에 파비아에서 Odoacer의 군대에 의해 포위된 이탈리아의 Theoderic을 지원하기 위해 보냈습니다. 이로 인해 시아그리우스를 지원하는 북쪽의 서고트족 유닛이 고갈되었을 수 있습니다. 또는 이탈리아의 일에 Alaric의 관심을 보인 Clovis는 지금이 공격하기에 좋은 때라는 것을 깨달았습니다. 전투를 491년 초에 배치하면 상황을 이해할 수 있습니다. 차라릭은 전투 참여를 거부했지만 클로비스와 라그나차르가 승리하는 것을 막지는 못했습니다. 만약 Gregory가 Chararic이 복수로 그를 죽이는 Clovis에 대한 그의 후기 이야기를 정당화하기 위해 참여하지 않는 것에 대해 이 세부 사항을 발명했다고 말하기는 어렵지만, 저는 발명의 측면에 기댈 것입니다. Clovis는 Syagrius가 그의 Visigothic 동맹국과의 전투를 위해 행복하게 만났기 때문에 이 전쟁에서 그의 편에 있는 모든 사람이 필요했을 것입니다. 라그나차르가 젊은 클로비스보다 필드를 지휘했을 가능성이 가장 큽니다.

이 전투는 Gregory가 처음에 한 쪽은 멀리서 싸우고 싶었고, 한 쪽은 Visigoths였을 것이고 한쪽은 갇히기를 원했다고 처음에 약간의 교착 상태로 묘사한 Vouille의 전투와 유사한 것일 수 있습니다. 그들의 힘, 힘 및 치명적인 도끼를 가진 프랑크족은 적 궁수가 그들의 숫자를 줄이기 전에 상당히 빨리 Romano-Visigothic 전선에 도달하기를 원할 것입니다. Vouille에서의 전투에는 Alaric을 지원하기 위해 Clermont에서 온 Gallo Romans도 포함되어 실제로 매우 유사했습니다. 따라서 양 군대는 전투를 위한 준비가 되어 있는 전투 광장과 전선을 형성했을 것입니다. 어느 시점에서, 교전 후 라그나차르 또는 클로비스는 교전 명령을 내렸고 전선은 전진했고, 치명적인 프랑크군 돌격은 로마노-서고트 식 전선을 깨뜨렸습니다. 전선이 무너지면 기병 부대는 교전하여 적의 측면을 공격하여 공격을 시작했습니다. Roman-Visigothic 기병과 궁수. 보병이 중앙을 뚫고 쏟아져 나오면서 로마인의 지도력은 전투에 휘말려 기병과 보병 모두에게 위험에 처하게 될 것입니다. 전투에서 패배한 것을 보고 Syagrius는 보호를 위해 툴루즈에 있는 Alaric의 궁정으로 남쪽으로 가면서 전장을 떠났습니다. 역사가들은 종종 그가 왜 Alaric에 갔는지 의아해했지만, 이제 고고학에서는 2부에서 논의한 것처럼 서고트족이 그의 왕국을 지원했다고 설명하면 완전히 이해가 됩니다.

전투에서 도망치는 시아그리우스

Gregory는 Clovis가 이 시점에서 여전히 이교도였으며 Franks가 승리한 후 많은 교회를 약탈했다고 말합니다. 클로비스는 노획한 꽃병을 주교에게 돌려주려고 했으나 그의 부하 중 한 명이 그것을 파괴했을 때 속상해하면서 여전히 교회에 동정심을 보인 것으로 보입니다. 그러므로 여기에는 클로비스가 이미 교회와 그들의 주교들을 존경했다는 암시가 있습니다. 클로비스는 아버지로부터 왕국을 상속받지 못했다고 제노베파는 주장했다. 렉스 벨로럼, “ 전쟁의 왕으로”. 그러나 그는 이제 Sein e.

부르고뉴의 왕이자 로마 제국의 귀족인 군도바드는 로마 황제 안테미우스를 죽이고 꼭두각시 황제 글리세리우스를 대신하여 세운 후 474년경 이탈리아에서 돌아왔습니다. 그러나 동제국은 이러한 상황에 만족하지 않았고 네포스를 보내 개입하게 했고, 그는 글리세리우스를 폐위시키고 474년에 스스로 서쪽의 황제가 되었습니다. 우드는 군도바드가 부르고뉴로 돌아가게 한 것이 이 사건이었을 것이라고 제안합니다. 그는 멀리 떨어져 있었고 그의 아버지 Gundioc은 죽었고 Gundobads 형제, Chilperic, Gundomar 및 Godigisel은 일반적인 게르만 방식으로 Burgundian 왕국의 일부를 할당 받았으므로 그가 또한 이러한 이유로 돌아왔을 수 있습니다. 그의 형제들의 죽음에 대한 경위는 알려져 있지 않다. 우리는 투르의 그레고리(Gregory of Tours)가 말하는 이야기, 특히 칠페리크의 아내 카레티나가 약 506년까지 죽지 않았기 때문에 귄도바드(Gundobad)에 의해 살해되고 우물에 던져졌다는 이야기를 믿을 수 없습니다. 또한 Avitus가 Gundobad에게 보낸 편지는 Gundobad가 그의 형제 5의 죽음을 애도했다는 것을 암시합니다. 따라서 Gundobad의 형제 중 두 명이 다음 전쟁에서 사망했을 가능성이 가장 높습니다.

490년 부르고뉴인은 북부 이탈리아를 침공하여 리구리아를 파괴하고 수천 명의 포로를 부르고뉴로 데려갔습니다. Theoderic과 Odoacer는 그 당시 묶인 채로 더 남쪽에서 서로 싸우고 있었습니다. 그러나 493년 오도아케르를 죽이고 이탈리아를 장악한 오데데릭은 이 포로들의 석방과 귀환을 협상하기 위해 군도바드에 사절을 보냈다. 이 시점에서 Godigisel은 다음과 같이 설명되었습니다. 왕 형제 스스로 왕이 되기보다는. 6 이때부터 우리가 듣는 유일한 형제는 Godigisel입니다. 따라서 군도마르와 칠페릭은 리구리아 침공 당시 사망했을 것이다. 490년 그가 죽자 칠페릭스의 딸 클로틸다와 세딜루바가 7세기에 쓴 프레데가르에 따르면 제네바에서 고디기젤의 보호를 구했다. 그곳에 간 이유는 아마 고디기젤이 천주교 신자였고 아리안 지방의 군도바드였기 때문일 것이다.

클로틸다

49 2년경에 Syagrius를 물리치고 그의 왕국을 얻은 Clovis는 이제 강력한 젊은 왕이 되었습니다. Gundobad는 이 부상하는 세력을 관찰하고 누구든지 이탈리아에서 권력을 잡은 사람이 리구리아를 침략하고 파괴하는 임무에 그를 데려갈 것이라는 것을 깨달았을 것입니다. 그는 동맹을 맺어야 했고 그래서 클로비스와 결혼한 조카 클로틸다의 손을 내밀었다. 우리는 다시 아비투스로부터 군도바드가 자신의 딸을 클로비스에게 시집보내려고 했으나 그녀가 죽었다는 것을 알게 됩니다. 왕국을 얻은 클로비스는 수아송에서 클로틸다에게 구애를 하고 그녀와 결혼했다 8. Clotilda는 그에게 가톨릭 세례를 받도록 격려했지만 첫 번째 세례 받은 아들이 급사한 후 그는 당시 개종할 기분이 아니었다 9. 그가 그의 아들에게 세례를 주도록 허락했다는 사실은 클로비스가 결혼했을 때 기독교로 개종했지만 아리우스파나 카톨릭 교회 중 어떤 형태를 선택하지 않았다는 잠정적인 암시를 제공할 수 있습니다. 이 주제는 나중에 다시 다루겠습니다. Clotilda는 약 470년에 태어났다고 하는데, 만약 그렇다면 그녀는 Clovis보다 나이가 많았고 이것이 그녀가 젊은 왕에게 일종의 종교적 멘토로 여겨졌던 이유일 것입니다.

Clovis는 이제 Syagrius를 넘겨주기 위해 Visigothic 소유물을 인수할 준비가 되었습니다. 4부에서 다루겠습니다.

3. Ibid Carey 2011. 554년 카실리눔/볼투르누스 전투에서 프랑크군은 경보병과 중보병으로 구성된 3열 비잔틴 전열에서 2열을 제거했습니다. 프랑크군은 이 전투에서 패했지만, 중기 그리스 기병대가 전투에 참가했을 때 여전히 매우 위험했을 프랑크군 방진에 즉시 돌격하지 않고 원을 그리며 화살을 쏟아부어 방방곡곡이 부서질 때까지 뒤로 물러나게 했다. 그들은 그 다음 cataphracts에 의해 학살되었습니다.

4. Ibid under Shanzer and wood, 2002, p.18

8. 맥조지, 페니. 후기 로마 군벌, Oxford University Press 2003, p.125. 로부터 리버 히스토리아 프랑코룸.


몬스 바도니쿠스 490 ~ 517

막연하게 로마인으로 여겨질 수 있는 군대와 관련된 마지막 충돌은 아마도 바돈 언덕 전투라고도 알려진 바도니쿠스 몬스에서 일어났을 것입니다. 정확한 조우 위치, 적대 세력의 규모, 심지어 발생한 연도와 같은 전투의 세부 사항은 대부분 미스터리로 남아 있습니다. 그러나 역사가들은 그 일이 5세기 마지막 10년이나 6세기 초반에 영국에서 일어났다는 데 동의하는 경향이 있습니다. 이 전투는 5세기 초 콘스탄티누스 3세가 이 지역에서 민군 및 군사 권위를 철수한 후 브리타니아에 남아 있던 색슨족 침략자들과 로마-영국의 충성스러운 로마인들 사이에서 벌어졌습니다. 이 전투에 대한 설명은 500년에서 570년 사이에 영국의 연대기 기사 Gildas에 의해 작성되었습니다. 이 기사는 Ambrosius Aurelianus라는 귀족 로마 장군이 어떻게 현지인 군대를 조직하고 로마가 침공하는 색슨 족을 물리치기 위해 쫓겨났는지 알려줍니다. 이 승리는 색슨족의 영국 침공을 수십 년 동안 막을 수 있을 만큼 결정적이었습니다. 9세기 텍스트는 로마의 지도자 아우렐리아누스를 아서 왕이라는 다른 이름으로 언급합니다.


세계 지도 486년

East-Hem_486ad.jpg의 주요 소스:

  1. DK 세계사 지도책, 2000년 판. (아래의 특정 참조 참조)
  2. 사용자: Javierfv1212. "The_world_in_500_CE.PNG"의 지도. Wikipedia에서 사용할 수 있습니다.

* 아프리카 부족 위치 다음에서 파생됩니다.

(Bantus, Berbers, Chadians, Cushites, Garamantes, Gur, Khoisans, Mandes, Nilotics, West Atlantic Peoples 등)

* 대인도 (현대 방글라데시, 인도, 파키스탄 포함):

* 한국어 및 만주 정보:

III – 유럽 정보:

* 영국 제도 정보 출처:

* 유럽 국경 주로 다음에서 파생됩니다.

IV – 호주, 시베리아 및 기타 주변 지역

메모: 주변 정보는 다음 출처의 비교에서 파생됩니다.

  1. DK 세계사 지도책, 2000년 판. "서기 500년의 세계" 지도. 50-51페이지.
  2. 사용자: Javierfv1212. "The_world_in_500_CE.PNG"의 지도. Wikipedia에서 사용할 수 있습니다.

메모: 이 지도에 있는 정보의 대부분은 Bruce Gordon’s Regnal Chronologies와 교차 확인되었습니다.

유럽
수아송 전투(Battle of Soissons): 클로비스 1세(King Clovis I) 휘하의 프랑크군이 갈로-로마 왕국 수아송(갈리아)을 물리쳤다. Syagrius의 로마 통치가 끝납니다. 솜과 루아르 사이의 땅은 프랑크 제국의 일부가 됩니다. Syagrius는 서고트족(왕 Alaric II 휘하)으로 도피하지만, Clovis는 전쟁을 위협하고 처형을 위해 넘겨진다.
클로비스 1세는 수아송에 새 거주지를 마련합니다. 그는 프랑크족의 소왕(레굴루스)인 라그나차르를 부통령으로 임명한다.


비디오 보기: 벤언니 신곡 나왔으니 불러줘야져 벤 - 헤어져줘서 고마워 커버 빵터짐 주의 BEN-Thank you for Goodbye COVER SONG 뚜아뚜지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