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렉산더 H. 스티븐스

알렉산더 H. 스티븐스

Alexander Hamilton Stephens(1812-1883)는 남북 전쟁(1861-65) 동안 미국 남부의 부통령을 역임했습니다. 직업 정치인인 그는 1843년 미국 하원에서 의석을 획득하기 전에 조지아 주의회 양원에서 근무했습니다. 남북 전쟁이 시작될 때 Stephens는 남부 연합 의회에 선출되었고 남부 연합의 부통령으로 선출되었습니다. 미국의. 그런 다음 그는 흑인이 백인보다 열등하다는 생각에 기초하여 새 정부가 수립되었음을 발표한 "초석 연설"로 유명했습니다. 남부연합 최고 사령부 재임 기간 내내 제퍼슨 데이비스 대통령을 외적으로 비판했던 스티븐스는 전쟁이 끝난 후 체포되어 투옥되었습니다. 그는 1873년에 의회에 재선되었고 1882년부터 조지아 주지사로 재직했습니다. 그는 1883년 71세의 나이로 재직 중 사망했습니다.

Alexander Stephens: 초기 생애 및 정치 경력

Alexander Stephens는 1812년 2월 11일 조지아주 크로포드빌에서 태어났습니다. 그는 가난하게 자랐고 14세 때 부모님이 모두 돌아가신 후 친척 손에서 자랐습니다. 그 후 Stephens는 Franklin College에 다녔고 1832년에 졸업했습니다. 불행한 일을 겪은 후 학교 교사로서 법학을 공부한 후 1834년부터 Crawfordville에서 성공적인 변호인으로 일했습니다.

Stephens는 1836년 조지아 하원의원에 당선되면서 처음으로 정계에 입문했습니다. 그는 1841년까지 이 직책을 맡았고 이듬해 조지아 상원의원으로 선출되었습니다. 이 기간 동안 Stephens는 동료 조지아 주의회 의원인 Robert Toombs와 평생 우정이 될 관계를 키웠습니다. 두 사람은 남은 생애 동안 정치적 동맹으로 남을 것입니다.

1843년 스티븐스는 미국 하원의원에 선출되었습니다. 그는 7회 연속 재선에 성공하여 1859년까지 일관되게 봉사했습니다. Stephens는 주의 권리를 강력하게 지지했으며 정당이 자신의 원칙에서 너무 멀어졌다고 느낄 때마다 정기적으로 정당을 바꿨습니다. 그가 휘그당으로서 경력을 시작하는 동안, 그는 나중에 민주당원과 입헌적 통합당원으로 봉사했습니다.

몸무게가 100파운드도 되지 않는 허약하고 병약한 스티븐스는 그럼에도 불구하고 정치 세력이었으며 1840년대 중반에는 남부의 주요 정치가가 되었습니다. 1848년 그는 멕시코-미국 전쟁(1846~1846)에서 승리한 영토에서 노예 제도의 합법성을 다룬 법안인 Clayton Compromise에 대한 Stephens의 반대에 분노한 민주당 판사 Francis H. Cone에 의해 여러 차례 공격을 받고 칼에 찔렸습니다. 48). 스티븐스는 며칠 후 정치 집회에 참석하여 민주당을 폄하하고 유권자들이 휘그당 대통령 후보인 재커리 테일러를 선출하도록 독려했습니다.

Stephens는 노예 제도를 열렬히 지지했지만, 그는 또한 연방을 보존하는 데 전념했습니다. 다른 온건한 조치들 중에서 그는 남부 분리를 막는 데 도움이 된 법안 패키지인 1850년 타협안을 지지했습니다. 동시에 Stephens는 새로운 영토가 연방에 도입됨에 따라 자유 주와 노예 주 사이의 균형을 유지하기 위해 노력했습니다. 이와 관련하여 그의 가장 위대한 승리 중 하나는 1854년에 스티븐스가 Stephen A. Douglas 상원의원의 Kansas-Nebraska 법안 통과를 도왔을 때였습니다. 이로써 이 새로운 영토의 정착민들은 노예 제도를 허용할지 여부를 선택할 수 있었습니다.

Alexander Stephens: 남부연합 부회장

스티븐은 남북 전쟁이 시작되는 동안 분리에 반대하는 주장을 계속했습니다. 이러한 우려에도 불구하고 그는 1861년 2월 남부 연합 의회에서 미 남부 연방의 초대 부통령으로 선출되었습니다. 남부 연합의 많은 사람들에게 Stephens는 노예 제도를 강력히 지지하지만 온건하고 노동 조합주의자라는 평판을 받았습니다. 남부의 대의에 국경 국가를 이기는 귀중한 도구로 여겨졌다.

집권 후 Stephens는 남부 연합의 새 헌법 초안을 작성하는 데 영향력 있는 역할을 했습니다. 그런 다음 그는 1861년 3월 21일 사바나에서 열린 연설에서 새 정부를 소개했습니다. "Cornerstone Speech"로 알려지게 된 것에서 Stephens는 새 연방 정부가 "흑인은 평등하지 않다는 위대한 진실에 기반을 두고 있습니다. 백인 남자.”

1861년 4월 남북 전쟁이 시작된 후 스티븐스는 버지니아주 리치먼드에 있는 새로운 남부 동맹 수도로 이사하여 전쟁 노력을 위한 행정적 준비에 참여했습니다. 이 기간 동안 그는 남부 연합이 장기간의 전쟁을 적절하게 계획하고 장비하기 위해 대규모 군사 행동을 연기해야 ​​한다고 거듭 주장했습니다. Stephens는 부통령으로서의 그의 지위에 대해 열의가 없었습니다. 그 지위는 그에게 거의 권한을 부여하지 않았고 그를 남부 연합 의회에 대한 수동적 관찰자의 역할로 크게 강등시켰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는 1년의 임시 임명이 만료된 후 1862년 2월에 재선되었습니다.

1862년부터 Stephens는 전쟁 노력의 관리에 대해 Jefferson Davis 대통령과 많은 논쟁 중 첫 번째를 시작했습니다. 제한된 정부의 확고한 지지자인 Stephens는 무료 체포를 허용한 Davis의 인신 보호 정지에 문제를 제기했습니다. 1862년 9월 그는 조지아 신문에 징병 정책을 비난하는 서명되지 않은 편지를 실었는데, 이는 남부 연합 정부가 주 민병대보다 먼저 군대를 징집할 수 있는 권한을 부여했습니다. 그는 나중에 인상과 남군 전투 전략 모두에 대해 데이비스와 충돌할 것입니다. 데이비스의 정책에 환멸을 느끼고 자신이 필요하지 않다고 느낀 스티븐스는 정기적으로 남부 동맹 수도를 떠나 조지아에 있는 그의 집에서 오랜 시간을 보냈습니다.

1863년 7월 스티븐스는 연방과 죄수 교환을 논의하기 위해 워싱턴 D.C.로 파견되었습니다. 전쟁을 끝내고 싶어하는 스티븐은 또한 평화 협정에 도달하는 주제를 다루기를 희망했습니다. 그의 여정은 버지니아주 뉴포트 뉴스(Newport News)까지 갔을 뿐이었다. 그곳에서 게티즈버그 전투(Battle of Gettysburg)에서 연합군이 결정적으로 승리한 후 미국 정부가 그와 협상을 시작하는 것을 고려하지 않을 것이라는 통보를 받았다.

Stephens는 다음으로 그가 너무 강력해졌다고 믿었던 Davis를 반대하기 위한 노력을 배가했습니다. 1864년 3월에 그는 조지아 주의회에서 데이비스에 대한 자신의 비판에 대해 설명하는 연설을 했으며 많은 남부 사람들에게 반역자로 비난을 받았습니다. 데이비스에 대한 그의 반대는 너무나 확연해져서 1864년 말 연합 장군 윌리엄 T. 셔먼으로부터 편지를 받았으며, 그 후 그의 "바다로의 행군"을 하고 있었습니다. 스티븐스가 만나 조지아와 독립 평화 협정을 맺을 가능성에 대해 논의하도록 격려했습니다. 노동 조합. Stephens는 초대를 거절했지만 Davis와의 관계는 전쟁의 나머지 기간 동안 긴장 상태로 남아있었습니다.

스티븐스는 1865년까지 주정부의 권리 철학을 유지했지만, 미국 정부와 평화 협상을 시도했지만 다시 실패했습니다. 그런 다음 그는 조지아에 있는 집으로 돌아와 1865년 5월 11일에 체포되었습니다. 그는 1865년 10월 앤드류 존슨 대통령에 의해 사면되기 전까지 5개월 동안 보스턴 항구의 포트 워렌에 수감되었습니다.

알렉산더 스티븐스: 말년

감옥에서 석방된 후 스티븐은 조지아로 돌아와 곧 정치계에 다시 합류했습니다. 1866년에 그는 미국 상원의원으로 선출되었지만 그 움직임은 북부에서 논란의 여지가 있었고 그는 결코 취임하지 못했습니다. 그 후 스티븐은 전쟁에 대한 회고록을 집필하는 데 전념했으며 나중에 미국사를 집필했습니다. 그는 1873년 미국에서 조지아주를 대표하도록 선출되어 의회 의원직을 되찾았고, 1882년 조지아 주지사로 선출될 때까지 이 직책을 맡았습니다. 그는 1883년 71세의 나이로 공직에서 사망했습니다.


알렉산더 H. 스티븐스 - 역사

이에 대해 주의할 필요가 없습니다. 미국 남부의 군대에서 복무한 사람은 그 군대를 이끌었던 사람이라면 누구나 미국에 대한 반역자였습니다. 그들은 반역의 정의인 미국에 대한 무장 반란의 일부였습니다.

그 자체로 충분합니다. 그러나 남부 연합이 노예 제도를 보호하고 발전시키고 노예 국가를 만들기 위해 싸웠다는 사실은 그들의 반란이 단지 정치적인 것, 즉 미국이라는 정치적 실체에 대한 것이 아니라 윤리적, 도덕적, 철학적이었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그들은 특히 미국의 흑인 노예제 폐지 움직임에 반발했으며, 미국의 노예 폐지론자들과 반노예주의자들은 '모든 남성은 평등하게 태어났다'는 헌법에 명시된 도덕 원칙에 따라 노예제도를 종식시키기 위해 노력했습니다. 미국의 원칙에 반하는 반란에 대한 노예 제도를 지속하고 확대하기 위해 노력합니다.

연방은 노예 제도를 보호하고 장려하기 위해 명시적으로 설립되었습니다. 그 지도자들은 당시 그 사실을 전혀 비밀로 하지 않았습니다(필요한 주요 출처의 모든 증거는 Charles Dew’s Apostles of Disunion 참조). 남부연합 부통령인 Alexander H. Stephens가 그의 유명한 “Cornerstone 연설“에서 말했듯이,

…새 헌법은 우리의 독특한 제도 —아프리카 노예제—우리 사이에 존재하는 아프리카 노예제—문명 형태에서 흑인의 합당한 지위와 관련된 모든 선동적인 질문을 영원히 정지시켰습니다. 이것이 후기 단절과 현재 혁명의 직접적인 원인이었습니다. [Thomas] Jefferson은 자신의 예측에서 이를 “오래된 Union이 분할될 바위로 예상했습니다.”그가 옳았습니다. 그에게 추측이었던 것이 이제 실현된 사실이다. …구 헌법이 제정될 당시 그와 대부분의 주요 정치가들은 아프리카인을 노예화하는 것은 자연법칙을 위반하는 것이며 원칙적으로 사회적으로 도덕적으로 잘못되었다는 생각이 지배적이었습니다. 정치상. 어떻게 대처해야 할지 잘 모르는 악이었지만, 그 당시 사람들의 일반적인 견해는 섭리의 명령에 따라 어떻게든 그 제도는 소실되고 사라질 것이라는 것이었다. 그러나 이러한 생각은 근본적으로 잘못된 것이었습니다. 그들은 인종의 평등을 전제로 했습니다. 이것은 오류였습니다. 그것은 모래 기반이었고, 그 위에 세워진 정부는 폭풍이 오고 바람이 불 때 무너졌습니다.”

우리의 새 정부는 그 기초가 놓여진 것과 정확히 반대되는 생각에 기초하고 있으며, 그 초석은 흑인이 백인과 동등하지 않다는 위대한 진실에 기반을 두고 있습니다. 자연스럽고 정상적인 상태. [박수] 우리의 새 정부는 이 위대한 물리적, 철학적, 도덕적 진리에 기초한 세계 역사상 최초의 정부입니다. 이 진리는 다양한 과학 분야의 다른 모든 진리와 마찬가지로 발전 과정에서 더디게 진행되었습니다. 우리 사이에서도 그랬다. 내 말을 듣는 많은 사람들은 아마도 이 진리가 그들의 시대에도 일반적으로 인정되지 않았다는 것을 잘 기억할 것입니다. 지난 세대의 오류는 20년 전만 해도 여전히 많은 사람들에게 남아 있습니다. 지식보다 열성적으로 이러한 오류에 집착하는 북한 사람들을 우리는 정당하게 광신자라고 부릅니다. 모든 광신은 마음의 착오와 추론의 결함에서 비롯됩니다. 광기의 일종입니다. 광기의 가장 두드러진 특징 중 하나는 많은 경우에 환상적이거나 잘못된 전제에서 올바른 결론을 내리는 것이므로 노예제 반대 광신자들은 전제가 맞다면 결론이 옳습니다. 그들은 흑인이 평등하다고 가정하고, 따라서 그가 백인과 동등한 특권과 권리를 가질 자격이 있다고 결론을 내립니다. 그들의 전제가 맞다면 그들의 결론은 논리적이고 정당하지만 전제가 틀렸다면 그들의 주장은 모두 실패합니다.

한번은 북부 주 중 한 곳에서 막강한 권력과 능력을 지닌 신사가 발표하는 것을 들은 기억이 있습니다. 강력한 효력을 가진 하원에서, 저것 남부의 우리는 궁극적으로 노예제도라는 주제에 굴복하지 않을 수 없었고, 정치 원칙에 맞서 성공적으로 전쟁을 하는 것은 불가능했습니다. 물리학이나 역학에서 그랬듯이. 원칙이 궁극적으로 우세하다는 것입니다. 우리는 우리와 함께 존재하는 노예 제도를 유지하면서 원칙, 자연에 기초한 원칙, 인간 평등의 원칙에 맞서 싸웠습니다. 내가 그에게 한 대답은 그 자신의 근거에 따라 우리는 궁극적으로 성공해야 하며 그와 그의 동료들은 우리 기관에 대한 이 십자군에서 궁극적으로 실패할 것이라는 것이었습니다. 진실은 물리학과 역학에서처럼 정치에서도 원칙에 맞서 성공적으로 전쟁을 하는 것이 불가능하다는 사실을 밝혔지만, 나는 인정했지만 그에게 원칙에 맞서 싸우는 것은 그와 그와 함께 행동하는 사람들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들은 창조주께서 불평등하게 만드신 것들을 동등하게 만들려고 하고 있었습니다.. [우리의 강조]

우리는 남부연합이 백인이 아닌 사람들이 생물학적으로 백인들보다 열등하다는 반미 원칙에 명시적으로 헌신했음을 보여주기 위해 스티븐의 말을 역겹게 인용합니다. 남부 연합은 이를 "원칙적으로 사회적, 도덕적, 정치적으로 잘못되었기 때문에" 노예제가 필연적으로 미국을 멸망시키리라는 Founders의 계획에 대한 거부와 반란으로 이를 이렇게 표현했습니다. 미국은 국가가 평등의 원칙에 따라 세워졌기 때문에 이것을 용납하지 않을 것입니다.

2017년 8월 16일 현재 이것이 중요한 이유는 무엇입니까? Stephen은 여전히이 나라에 추종자가 있기 때문입니다. 연맹에는 여전히 지지자가 있습니다. 이 나라에는 여전히 우리 헌법이나 법률, 또는 우리의 건국 원칙을 지지하지 않는 사람들이 살고 있습니다. 그들은 스스로를 미국인이라고 부르고 대부분이 이곳에서 태어났지만 그렇지 않습니다. 미국인은 모든 사람이 평등하게 창조되었다는 전제를 포함하는 미합중국의 건국 원칙에 전념하고 있습니다. 이것과 싸우는 사람은 미국인이 아닙니다.

그리고 현재 미국 대통령이라는 직함을 가지고 있는 사람도 그 중 한 사람입니다. 도널드 트럼프는 미국인이 아니다. 그는 분명히 남부연합의 대통령이며 알렉산더 스티븐스의 횃불을 들고 있습니다. 트럼프는 버지니아주 샬러츠빌에서 백인우월주의자/KKK/나치 집회가 있은 후 기자회견에서 인종차별 집회에 반대하는 시위를 하던 중 한 여성이 사망한 뒤 기자회견에서 "파시즘에 항의하는 미국인들이 나치의 포즈를 취하는 것만큼 나쁘고 어떤 면에서는 더 나쁘다"고 말했다. 미국인으로서 그는 파시스트 편을 들었습니다.

당신이 그들을 부르듯이, 그들이 오른쪽으로 돌격하러 왔을 때, Alt-left의 사람들은 어떻습니까? [외침] 그들이 돌격하러 왔다는 사실은 어떻습니까? 그들이 클럽을 스윙하면서 손에 곤봉을 들고 돌격하러 왔다는 사실은 무엇입니까? 문제가 있습니까? 내 생각에 그들은 그렇게 생각합니다.

내가 아는 한, 그것은 끔찍하고 끔찍한 날이었습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 끝나지 않았습니다. 끝나지 않았어, 가짜 뉴스. 그것은 끔찍한 날이었다. 나는 이것을 여러분 중 누구보다 더 자세히, 자세히 보았고, 한쪽에는 나쁜 그룹이 있었고 다른쪽에는 매우 폭력적인 그룹이 있었습니다. 그리고 아무도 그것을 말하고 싶어하지 않지만, 나는 지금 당장 말할 것입니다. 나는 양쪽 모두에게 책임이 있다고 생각하며 나는 그것에 대해 의심의 여지가 없으며 당신도 의심의 여지가 없습니다.

로버트 E. 리 동상 철거에 대해 아주 조용히 항의하는 사람들이 있었다. …다음 날 그들은 거칠고 나쁜 사람들이 있는 것 같았습니다–네오-나치, 백인 민족주의자, 무엇이라고 부르고 싶든지 간에, 그 그룹에는 순진하게 항의하기 위해 있었던 많은 사람들이 있었습니다…

그래서 이번주는 로버트 E. 리입니다. 나는 스톤월 잭슨이 내려오고 있다는 것을 알아차렸다. 다음주가 조지 워싱턴인가요? 그리고 그 다음 주에는 토마스 제퍼슨입니까? 알다시피, 당신은 정말로 스스로에게 물어야 합니다. 그것이 어디에서 멈추나요?

마지막 단락을 제외한 모든 인용문은 Fox News’ 웹사이트의 비디오에서 가져왔습니다. 지금까지 Fox News 보도에는 마지막 진술이 포함되지 않았습니다. 그들의 해설자는 트럼프의 이러한 성명을 “용감하고 정직한 기자 회견의 일환으로 설명했으며, 그는 펀치를 날리지 않았습니다… 잔인할 정도로 정직하고 어쩌면 너무 정직했습니다.”

솔직한. 우리는 모든 사람이 평등하게 창조되었다는 전제가 마침내 환상, 광신으로 폭로된 것을 기뻐하는 스티븐스를 생각하지 않을 수 없습니다. 미국의 파시즘에 항의하는 파시즘이 범죄자이고 파시스트가 진정한 미국인, 무고한 미국인이라고 말하는 것이 정직하다면 우리는 2차 내전 또는 2차 아메리카 남부 동맹이 탄생한 것입니다. 공식 전쟁에서 총을 쏘지 않고.

150년이 넘는 세월 동안 미국 시민들은 정치적으로나 도덕적으로 미국에 맞서 싸운 반역자들, 만인은 평등하지 않다는 거짓말에 헌신한 반역자들의 동상을 세워 두는 위험한 잘못을 저질렀습니다. "아, 이건 노예에 관한 것이 아닙니다." 사람들은 "그냥 그들의 문화일 뿐"이라고 말할 것입니다. 우리는 누군가가 독일에 나치 지도자 동상이 없다는 말을 들은 적이 있습니다. 왜 미국에는 남부연합 지도자들을 위한 기념비가 있습니까? 이제 우리는 진정한 미국인이 될 수 없는 사람들이 Appomattox 이후 150년 동안 헌신적인 투쟁을 하고, 민권 운동 이후로 지난 50년 동안 미국 남부를 되살리기 위한 집중적인 노력의 결과를 봅니다.

말할 필요도 없이, 우리는 굴복할 수 없습니다. 트럼프는 기본적으로 잭슨 동상이 철거될 때 나치를 초대하고 촉구했으며, 미국의 나치에 새로운 희망과 흥분을 주었지만, 우리 미국인들은 싸워야 합니다. 게릴라전을 하는 것이 남북 전쟁 중에 실제 전투에 참가하는 것보다 훨씬 어렵습니다. 지금 가장 좋은 길은 어디를 가든지 나치를 만나는 것이고, 침묵하는 다수에 머물지 않는 것입니다.


알렉산더 H. 스티븐스 동상

알렉산더 H. 스티븐스 Gutzon Borglum의 동명의 미국 정치인을 기념하는 대리석 조각으로, [1] 국립 조상 홀 컬렉션의 일부로 미국 국회 의사당에 설치되었습니다. [2] 이 동상은 1927년 조지아 주에서 기증한 것입니다. [3]

Stephens는 남북 전쟁 전후에 미국 하원 의원으로 선출되고 미국 남부의 부통령을 역임함으로써 National Statuary Hall Collection에서 자신의 자리를 얻었습니다. [4] 1927년 12월 8일에 스티븐의 동상이 공개될 때 윌리엄 J. 해리스가 그에 대해 말했습니다. 사상 원칙은 정당 목적을 위해 제쳐두고 있었다." [5]

1861년 3월 31일 스티븐스는 "흑인 인종"의 열등감의 정당한 결과로서 노예 제도를 옹호하는 초석 연설을 했습니다. [6] 이 때문에 2017년 스티븐스의 후손들 중 일부가 국회의사당에서 동상을 철거해달라고 요청했다. [7]

  1. ^ Taliaferro, John (2007년 10월 9일). 백조의 아버지들: 러시모어 산을 만들기 위한 강박적인 탐구의 이야기. 공무. ISBN9781586486112 . 2017년 8월 24일에 확인함 – Google 도서를 통해.
  2. ^
  3. 포드, 맷. "왜 남군 동상이 국회의사당에 여전히 전시되어 있습니까?". 대서양 . 2017년 8월 24일에 확인함.
  4. ^
  5. "알렉산더 해밀턴 스티븐스". 국회 의사당의 건축가. 2017년 8월 23일에 확인함.
  6. ^ Viles, Philip H., 국립 조상 홀: 도보 여행을 위한 가이드북, Philip H. Viles 발행, Tulsa, OK, 1997 p. 51
  7. ^ Murdock, Myrtle Chaney, 미국 국회 의사당의 국립 조상 홀, Monumental Press, Inc., 워싱턴 D.C., 1955 p. 27
  8. ^
  9. "현대사 자료집: Alexander H. Stephens(1812–1883): Cornerstone Address, 1861년 3월 21일". 포드햄 대학교 . 2020년 5월 31일에 확인함.
  10. ^
  11. Suggs, Ernie (2017년 8월 25일). "남군 부통령의 후손들은 미국 국회의사당에서 그의 동상을 원한다". 애틀랜타 저널-헌법 . 2020년 5월 31일에 확인함.

미국의 조각품에 관한 이 기사는 그루터기입니다. Wikipedia를 확장하여 도움을 줄 수 있습니다.


Alexander H. Stephens에게 보낸 편지, 1860년 12월 22일

텍스트 및 텍스트 종속 질문만 인쇄하려면 학생 버전을 선택하십시오. 레이블, 텍스트 종속 질문 및 답변이 있는 텍스트를 인쇄하려면 교사용 버전을 선택하십시오. 강조 표시된 어휘는 두 인쇄 버전 모두에 나타납니다.

이 텍스트는 Teaching Hard History 텍스트 라이브러리의 일부이며 핵심 개념 7과 일치합니다.

제 짧은 메모에 대한 귀하의 의무적인 답변을 방금 받았으며 이에 대해 감사를 표합니다. 국가가 처한 현재의 위험과 나에게 지고 있는 책임에 대해 깊이 감사드립니다.

남부 사람들은 공화당 행정부가 직간접적으로 노예에 대해 또는 노예에 대해 간섭할 것이라는 두려움을 정말로 품고 있습니까? 만약 그들이 그렇게 한다면, 나는 당신에게 한 때 친구로서, 그리고 여전히 적이 아니라 그러한 두려움에 대한 이유가 없기를 바랍니다.

이 점에서 남부는 워싱턴 시대보다 더 위험하지 않을 것입니다. 그러나 이것은 경우에 적합하지 않다고 생각합니다. 당신은 노예제가 옳고 연장되어야 한다고 생각하는 반면 우리는 그것이 옳고 제한되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그것이 문지름이라고 생각합니다. 그것은 확실히 우리 사이의 유일한 실질적인 차이점입니다.


전쟁의 책임자는 누구인가?

텍스트 및 텍스트 종속 질문만 인쇄하려면 학생 버전을 선택하십시오. 레이블이 있는 텍스트, 텍스트 종속 질문 및 답변을 인쇄하려면 교사용 버전을 선택하십시오. 강조 표시된 어휘는 두 인쇄 버전 모두에 나타납니다.

이 텍스트는 Teaching Hard History 텍스트 라이브러리의 일부이며 핵심 개념 7과 일치합니다.

누가 전쟁에 대한 책임이 있습니까?

그 공포와 황폐에 대해 누가 책임을 져야 합니까?

1861년 1월 31일 조지아 분리 협약에서 발표된 ALEXANDER H. STEPHENS(현재 남부 동맹 부통령)의 연설에서 발췌:

“이 단계[조지아 분리]는 한 번 취하면 결코 회상할 수 없으며 다음에 보게 될 모든 해롭고 시들게 하는 결과는 앞으로 영원히 협약에 달려 있습니다. 우리와 우리 후손이 우리의 아름다운 남쪽이 전쟁의 악마에 의해 황폐된 것을 보게 될 때, 당신의 이 행동은 필연적으로 불러일으키고 불러올 것입니다. 물결치는 우리의 푸른 들판이 우리를 휩쓸고 있는 살인적인 군인과 불 같은 전쟁 차량에 짓밟힐 때입니다. 이 땅, 잿더미에 묻힌 정의의 신전, 전쟁의 모든 공포와 황폐함, 이 협약 외에 누가 책임을 질 것인가? 이 현명하지 않고 시기적절한 조치에 대해 표를 던진 사람 외에는(내가 정직하게 생각하고 믿는 대로) 이 자살 행위에 대해 현 세대에 엄중히 책임을 져야 하고 아마도 후세에 의해 저주와 저주를 받을 것입니다. 앞으로 이 행위에 필연적으로 뒤따를 광범위하고 황량한 파멸에 대해 지금 자행하겠다고 제안하는 겁니까?

“잠시, 간청합니다. 평온한 순간에 스스로를 만족시킬 수 있는 이유와 그것이 우리에게 닥칠 재난에서 동료 고통을 겪는 사람들에게 어떤 이유를 줄 수 있는지 잠시 생각해 보십시오. 당신은 그것을 정당화하기 위해 땅의 민족들에게 어떤 이유를 줄 수 있습니까? 그들은 사건에 대해 침착하고 신중한 판사가 될 것이며, 정당화를 주장할 수 있는 어떤 원인이나 한 가지 명백한 행동에 대해 언급하거나 지적할 수 있습니까? 북한은 어떤 권리를 침해했는가? 남한의 이익이 침해당했습니까? 어떤 정의가 부정되었는가? 그리고 정의와 정의에 근거한 어떤 주장이 보류되었습니까? 오늘 여러분 중 누구라도 워싱턴 정부가 고의적으로 고의적으로 행한 잘못된 정부 행위를 하나 꼽을 수 있습니까? 남부는 이에 대해 불평할 권리가 있습니다. 나는 그 답에 도전한다! 다른 한편으로, 사실을 보여드리도록 하겠습니다(그리고 저를 믿으십시오, 여러분, 저는 여기에 북측의 옹호자가 아니라 여기에 남측과 그 제도의 친구, 확고한 친구이자 연인입니다. 내가 당신과 나와 다른 모든 사람의 이익을 위해 진실하고 냉정한 말을 이렇게 솔직하고 충실하게 말하는 이유 우리나라 역사에 진정한 기록으로 남을 것입니다.

“남쪽의 우리가 노예 무역을 요구했을 때, 즉 우리 땅의 경작을 위해 아프리카인을 수입했을 때 그들은 20년 동안 권리를 포기하지 않았습니까? 우리가 노예를 위해 의회에서 5분의 3을 대표하는 대표를 요청했을 때 승인되지 않았습니까? 우리가 어떤 도피자를 재판에서 돌려보내거나 노동이나 충성을 다한 사람들의 회복을 요청하고 요구했을 때, 그것은 헌법에 포함되었고 1850년의 도피노예법에서 다시 비준되고 강화되지 않았습니까?

“그러나 많은 경우에 그들이 이 협정을 위반하고 그들의 약혼에 충실하지 않았다고 대답합니까? 개인과 지역 공동체로서 그들은 그렇게 했을 수도 있지만 정부의 승인에 의한 것은 아니었습니다. 왜냐하면 그것이 항상 남부의 이익에 부합했기 때문입니다. 다시 말하지만 신사 여러분: 또 다른 사실을 보십시오. 우리가 노예 제도를 퍼뜨리기 위해 더 많은 영토를 추가해야 한다고 요청했을 때 그들은 우리에게 루이지애나, 플로리다, 텍사스를 주겠다는 우리의 요구에 굴복하지 않았습니까? 당신이 이 현명하지 않고 무례한 행동으로 이 희망을 파괴하지 않고 아마도 모든 것을 잃고 남아메리카와 멕시코가 그랬던 것처럼 엄격한 군사 통치에 의해 당신의 마지막 노예가 당신에게서 빼앗긴 경우 적절한 시간에 네 명을 더 추가해야 합니다. 합리적으로 예상할 수 있는 보편적 해방의 보복적인 포고령에 의해.

"하지만 다시 신사 여러분: 이 제안된 총정부와의 관계 변경으로 우리가 얻을 수 있는 것이 무엇입니까? 우리는 항상 그것을 통제해 왔으며, 우리가 그 안에 남아 있고 우리가 그랬던 것처럼 단합되어 있다면 여전히 그렇게 할 수 있습니다. 우리는 남한에서 선출된 대통령의 과반수와 북한에서 선출된 대부분의 대통령을 통제하고 관리하도록 했습니다. 우리는 60년 동안 남부 대통령부터 24명까지 행정부를 지배했습니다. 그래서 대법원 판사는 남쪽에서 18명, 북쪽에서 11명이었습니다. 사법 업무의 거의 4/5가 자유 주에서 발생했지만 대부분의 법원은 항상 남부에서 왔습니다. 이것은 우리에게 불리한 헌법 해석을 방지하기 위해 요구한 것입니다. 마찬가지로, 우리는 정부의 입법부에서 우리의 이익을 보호하기 위해 똑같이 주의를 기울였습니다. 상원의 의장(임시)을 선출할 때 우리는 24명에서 11명을 뽑았습니다. 하원의장 여러분, 우리는 23명이고 그들은 12명입니다. 더 많은 인구에서 대표자의 대다수가 항상 북쪽 출신이지만, 우리는 일반적으로 의장을 확보했습니다. 왜냐하면 그가 상당 부분 국가의 입법을 형성하고 통제하기 때문입니다. 또한 우리는 일반 정부의 다른 모든 부서에서 통제력이 낮았던 적이 없습니다. 법무장관은 14명, 북한은 5명뿐입니다. 우리 외무장관은 86명이고 54명뿐입니다. 해외 외교관을 필요로 하는 사업의 4분의 3은 분명히 자유 국가에서 온 것이지만, 그들의 더 큰 상업적 이해관계에 있습니다. 그러나 우리는 면화, 담배 및 설탕의 세계 시장을 확보하기 위해 주요 대사관을 보유하고 있습니다. 최고의 조건. 우리는 육군과 해군의 고위직의 대부분을 차지하고 있는 반면, 더 많은 수의 군인과 선원은 북쪽에서 파견되었습니다. 행정 부서를 채우는 서기, 감사, 감사관의 기록에 따르면 지난 50년 동안 이와 같이 고용된 3000명 중 3분의 2 이상을 보유하고 있는 반면 우리는 3분의 1만 보유하고 있습니다. 공화국의 백인 인구의."

“현재로선 북한과의 전쟁에서 지출해야 하는 수많은 수백만 달러를 제외하고, 수만 명의 아들과 형제가 전투에서 죽고 야망의 제단에 희생으로 바쳐졌습니다. 그리고 무엇을 위해 다시 묻습니까? 그것은 우리의 공통 조상에 의해 세워지고 그들의 땀과 피로 굳어지고 건설되었으며 정의, 정의, 인류의 광범위한 원칙에 기초한 미국 정부의 전복을 위한 것입니까? 그리고 이와 같이 나는 여기에서 내가 이전에 자주 했던 것처럼, 그리고 이 나라와 다른 나라에서 가장 위대하고 가장 지혜로운 정치가와 애국자들에 의해 되풀이되어 온 말을 여기에서 선언해야 합니다. 그 권리, 가장 정당한 결정, 가장 관대한 조치, 가장 고무적인 원칙에 따라 인류를 고양시키기 위한 하늘의 태양이 비추었습니다.

"이제, 우리가 4분의 3 이상을 살아온 이 정부를 전복시키려 하고 있습니다. 우리 주변에는 평화와 고요함, 무한한 번영과 무자비한 권리가 있는 위험 요소가 있으며, 나의 승인이나 투표를 빌려줄 수 없는 광기, 어리석음, 사악함의 극치입니다.”


이 컬렉션에 대해

Alexander Hamilton Stephens(1812-1883), 변호사, 저널리스트, 조지아 주지사, 미합중국 양원 의원, 미연방 부통령의 논문은 1784-1886년에 걸쳐, 1850-1883년 기간에 집중된 자료의. 컬렉션은 주로 서신으로 구성되며 자서전과 일기, 기타 메모, 법률 문서 및 스크랩으로 보완됩니다. 논문은 일반 통신, 하인의 편지, 자서전 및 저널의 세 가지 시리즈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주로 받은 서신은 남북 전쟁으로 이어지는 분열적인 문제, 남부 정부의 운영, 전후 문제 및 남부의 문제에 초점을 맞춘 Stephens의 사생활 및 공적 생활의 거의 모든 측면을 다루고 있습니다. 논의된 특정 주제에는 플랜테이션 관리, 노예 제도, 텍사스 병합, 영토 확장, 정당, 주권, 1850년 타협, 캔자스-네브래스카 법, 드레드 스콧 결정, 탈퇴, 남부 연합 정부 구성, 시민 전쟁, 남부 재건, 1876년 선거 논란. 더 넓은 주제에는 교통, 관세, 교육, 사회, 경제, 문학 문제가 포함됩니다.

저명한 통신원으로는 Francis Preston Blair(1791-1876), Joseph E. Brown, Fitzwilliam Byrdsall, Henry Cleveland, Howell Cobb, Martin Crawford, A. H. Garland, John이 있습니다. B. Gordon, Paul Hamilton Hayne, William H. Hidell, Henry R. Jackson, Herschel V. Johnson, Richard Malcolm Johnson, LQC Lamar, James Ryder Randall, J. Henley Smith, Robert Augustus Toombs, James Iredell Waddell 및 Ambrose R 라이트.


추가 읽기

Stephens의 최근 설명은 Rudolph R. Von Abele입니다. Alexander H. Stephens (1946), a critical study not always scholarly in documentation. Eudora Ramsay Richardson, Little Aleck: A Life of Alexander H. Stephens, the Fighting Vice-president of the Confederacy (1932), emphasizes Stephens's personal life but lacks satisfactory analysis. The political background and Stephens's role are well covered in Burton. J. Hendrick, Statesmen of the Lost Cause: Jefferson Davis and His Cabinet (1939), and Rembert W. Patrick, Jefferson Davis and His Cabinet (1944).


Descendants of Alexander Stephens Speak Out

Over the past few weeks I’ve written a couple of posts concerning the issue of Confederate monuments. Two of those posts dealt with the perspectives of Robert E. Lee and the descendants of a few prominent Confederates. Well, I can add one more to the list: the descendants of Alexander Stephens, Vice President of the Confederacy.

For those of you who do not know much about Alexander Stephens (CSA), I recommend reading this biography of him on the 뉴조지아 백과사전. Of course, no reading on Alexander Stephens (CSA) would be complete without a brief view of the “Cornerstone Speech,” which he delivered in Savannah, GA on March 21, 1861. It’s a good idea to form an decent understanding of Stephens and his views before diving into the statement below. I feel like the context adds a certain gravitas to their letter.

Yesterday the AJC published a story about two brothers, Alexander and Brendan Stephens. The two brothers claim to be great, great, great grand-nephews of A. Stephens (CSA). According to them, they are the most direct descendants of A. Stephens who never had children. Please click on the link above to read the story but I’ll recycle of few of the quotes below.

The brothers stated this about the monuments in an open letter to Gov. Nathan Deal and the Georgia General Assesmbly:

Confederate monuments need to come down. Put them in museums where people will learn about the context of their creation, but remove them from public spaces so that the descendants of enslaved people no longer walk beneath them at work and on campus.

… Some of our relatives may disagree with our proposal, but they instilled values in us that made it possible for us to write these words: remove the statue of Alexander H. Stephens from the U.S. Capitol. (my emphasis)

In regards to growing up in the South and hearing the stories and myths that helped form their heritage, the brothers had this to say.

We both grew up with a deep appreciation of our family history. We independently had experiences that led us to a process of unlearning the history growing up. What we were learning didn’t fit with the stories that we learned when we were children. As we became more dedicated to unraveling this myth, we learned the reality…

It is not as if we grew up idolizing the Confederacy, but it was state of cognitive dissonance…Slavery was wrong, but maybe some of the people who supported it were not so bad. We were taught to look away from it. It was a family tradition that was passed along. (my emphasis)

I really enjoy the self analysis included as well as the references to growing up under the Lost Cause fable.


Post-bellum career [ edit | 소스 편집 ]

John White Alexander's portrait of Alexander Stephens

Alexander Stephens gravesite memorial at Liberty Hall

Stephens was arrested at his home in Crawfordville, on May 11, 1865. He was imprisoned in Fort Warren, Boston Harbor, for five months until October 1865. In 1866, he was elected to the United States Senate by the first legislature convened under the new Georgia state constitution, but did not present his credentials, as the state had not been readmitted to the union. In 1873, he was elected U.S. Representative as a Democrat from the 8th District to fill the vacancy caused by the death of Ambrose R. Wright, and was re-elected in 1874, 1876, 1878, and 1880. He served in the 43rd through 47th Congresses, from December 1, 1873 until his resignation on November 4, 1882. On that date, he was elected and took office as governor of Georgia. His tenure as governor proved brief Stephens died on March 4, 1883, four months after taking office. According to a former slave, a gate fell on Stephens "and he was crippled and lamed up from dat time on 'til he died." ΐ]

He was interred in Oakland Cemetery in Atlanta, then re-interred on his estate, Liberty Hall, near Crawfordville.

He is the author of: A Constitutional View of the Late War Between the States,(1867–70, history, 2 Vols.) History of the United States (1871), and History of the United States (1883).

He is pictured on the CSA $20.00 banknote (3rd, 5th, 6th, and 7th issues).

Stephens County, Georgia, bears his name, as does a state park near Crawfordville.


Reconsidering Alexander H. Stephens

Limited by a popular and academic culture at the beginning of the 21st century that denigrates the past and places too much confidence in the present, the thoughtful student of Georgia politics and history should not be surprised that Alexander Stephens (February 11, 1812-March 4, 1883), Confederate Vice-President and American statesman, has often been neglected. One possible remedy to the neglect is to reconsider the statesman’s life and work.

Stephens was named for his grandfather, Alexander Stephens, a native of Scotland and veteran of the revolutionary war who settled in Georgia in the early 1790s. As the only child of the elder Alexander to remain in Georgia, Andrew Stephens was a successful farmer and educator. He married Margaret Grier in 1806. Within months of Stephens’ birth in 1812, his mother died as the result of pneumonia. His father quickly remarried Matilda Lindsey, a daughter of a local war hero. Matilda would exert great influence upon her stepson’s life, but the greatest inspiration to the young “Aleck” was his father. While not exhibiting any initial fondness for academic study, by 1824 Alexander was consumed with an interest in biblical narrative and history, and he began to read widely. In 1826, his mentor and teacher, Andrew Stephens, died from pneumonia the stepmother soon died from the same affliction. Alexander was overcome by his grief, and he became disconsolate and fell into a state of melancholy. The siblings were divided, with Alexander and his brother Aaron moving in with their uncle Aaron Grier. While living with his uncle, Alexander was befriended by two Presbyterian ministers, Reverend Williams and Reverend Alexander Hamilton Webster, and these men would greatly aid his personal and intellectual development. Out of Alexander’s respect and devotion to Rev. Webster, he would eventually change his middle name to Hamilton. As the result of the encouragement offered by the clerics and others, the young Alexander entered Franklin College, which would become the University of Georgia. At Franklin, Stephens was guided in his studies by the eminent educationist, Reverend Moses Waddel, the brother-in-law and teacher of John C. Calhoun, and many of the emerging leaders of South Carolina. Waddel also played an important role in the spiritual development of the young man.

Graduating first in his class at Franklin in 1832, he had distinguished himself as a scholar and capable debater. Stephens accepted a position as a tutor and began an independent study of the law. After passing the bar examination, Stephens was elected to the state legislature he would spend six years in the state house and senate. It was becoming apparent that Stephens possessed the qualities necessary for political success.

Initially refusing the request to run for the U. S. House, his political coalition merged with the Whig Party, and he decided to run for Congress in 1843. As a candidate, he defended the Whig Party’s positions on the national bank and tariffs. In a wave of Whig political success in Georgia, Stephens was elected to Congress, although sorrow would soon replace his joy. Within a brief period after his election, he received news that his brother Aaron had died. Stephens was again stricken with a profound sense of loss. After arriving in Washington to assume his seat, he was so sick that he was unable to attend legislative sessions. On February 9, 1844, in his first speech as a member of Congress, he challenged his own election. Stephens would become a Whig stalwart, campaigning for various Whig candidates and related causes, including Henry Clay’s unsuccessful presidential bid in 1844. The major issue before Congress was the annexation of Texas. In opposition to many southern congressmen who viewed the annexation of Texas as essential to the preservation of a political equilibrium that protected slavery, Stephens opposed expansion. Eventually, Stephens was forced to see the benefits of annexation for the South and the Whig Party, but he opposed the measure if based solely on the extension of slavery.

Troubled by President Polk’s “bad management,” including greater tensions with England regarding Oregon, and the situation with Mexico, Stephens became an outspoken critic of the administration. Polk ordered General Zachary Taylor to the Rio Grande and a conflict transpired, prompting Polk to state that a war had been initiated. While Congress provided a declaration of war, Stephens agreed with Calhoun that the war could escalate into a greater conflict. In conjunction with other Whigs, Stephens tried to limit his support of the war and to prevent Congress from acquiring territory as the spoils of the contest. He introduced legislation aimed at limiting the aggrandizing policies of the Polk administration. By 1847 Stephens had become a central figure in the Young Indians Club, a group of congressmen who were supporting the presidential candidacy of General Zachary Taylor, who he believed shared the worldview of southern Whigs.

After Taylor’s election, Stephens was forced to reconsider his support of Old Zack. Stephens found the doctrine of popular sovereignty more palatable because it was a countervailing force against the northern Whigs who wanted to admit California and New Mexico as free states. Working with his fellow Georgian and friend, Robert Toombs, they challenged their Whig colleagues to adopt resolutions forbidding Congress from ending the slave trade in the territories, but the effort failed. Within a short period of time, Stephens had moved from being a valued supporter of the administration to a critic and congressional opponent. He was forced to leave the Whig Party, but he maintained his legislative base of support in Georgia. In joining forces against the Whigs during a period of electoral realignment, he would assist in the formation of the Constitutional Union Party in Georgia.

In the midst of the turmoil, Stephens eventually joined the Democratic Party he supported the Compromise of 1850 and was instrumental in the adoption of the Kansas-Nebraska Act of 1854. Stephens thought the acceptance of Kansas-Nebraska was the “mission” of his life, and that “his cup of ambition was full.” After unsuccessfully supporting various measures that attempted to secure the position of the South, Stephens announced that he was retiring from Congress. He was weary and tired of confronting “restless, captious, and fault-finding people.” He did not support extremist measures offered by his colleagues from the South, but remained an advocate of states’ rights nevertheless. Even as southern radicals encouraged secession after the election of Lincoln in 1860, Stephens urged restraint, pleading with his follow Georgians to evince “good judgment,” and arguing that the ascendancy of Lincoln did not merit secession. In a celebrated exchange with the new president, he reminded Lincoln that “Independent, sovereign states” had formed the union and that these states could reassert their sovereignty. When Georgia convened a convention in January 1861, Stephens voted against secession, but when secession was approved by a vote of 166-130, he was part of the committee that drafted the secession ordinance.

As the Confederacy evolved, Stephens was selected as a delegate and to many he appeared to be a good candidate for the vice presidency. He assumed an important role in the drafting of the Confederate Constitution and in other affairs, eventually accepting the vice presidency. Early in his tenure as Vice President, on March 21, 1861, he gave his politically damaging “Cornerstone” address in Savannah, where he defended slavery from a natural law perspective. President Jefferson Davis was greatly disturbed, as Stephens had shifted the basis of the political debate from states’ rights to slavery. Stephens was convinced that slavery was a necessity. The estrangement between Davis and Stephens increased, and by early 1862 the vice president was not intimately involved in the affairs of state. Accordingly, he returned to his home in Crawfordville. Pursuing actions he thought might assist in the denouement of the conflict, Stephens attempted several assignments, including a diplomatic sojourn to Washington. Returning to Richmond in December 1865, he introduced proposals to strengthen the Confederacy while presiding over the Senate.

Following the conclusion of the war, Stephens faced arrest and imprisonment at Fort Warren, Massachusetts. After his release, he would devote the remainder of his life to composing A Constitutional View of the Late War Between the States, a two-volume defense of southern constitutionalism which appeared in 1868 and 1870. According to Stephens, the foremost theoretical and practical distillation of authority and liberty was found within the American political tradition. The original system was predicated upon reserving the states’ sphere of authority. For Stephens, this original diffusion, buttressed by a prudent mode of popular rule, was the primary achievement of American politics.

Sean Busick also contributed to this essay.

About H. Lee Cheek, Jr.

H. Lee Cheek, Jr., is Professor of Political Science and the former Dean of the School of Humanities and Social Sciences at East Georgia State College. Dr. Cheek also directs the College's Correll Scholars Program. He received his bachelor's degree from Western Carolina University, his M.Div. from Duke University, his M.P.A. from Western Carolina University, and his Ph.D. from The Catholic University of America. As a senior minister in the United Methodist Church (Western North Carolina Conference) for thirty years, Cheek has served as a parish minister, visiting cleric, and U.S Army chaplain. Dr. Cheek's books include Political Philosophy and Cultural Renewal (Transaction/Rutgers, 2001 reprinted, Routledge, 2018 [with Kathy B. Cheek]) Calhoun and Popular Rule, published by the University of Missouri Press (2001 paper edition, 2004) Calhoun: Selected Speeches and Writings (Regnery, 2003) Order and Legitimacy (Transaction/Rutgers, 2004 reprinted, Routledge, 2017) an edition of Calhoun's A Disquisition on Government (St. Augustine's, 2007 reprinted, 2016) a critical edition of W. H. Mallock's The Limits of Pure Democracy (Transaction/Rutgers, 2007 reprinted, Routledge, 2017) Confronting Modernity: Towards a Theology of Ministry in the Wesleyan Tradition (Wesley Studies Society, 2010) an edition of the classic study, A Theory of Public Opinion (Transaction/Rutgers, 2013 reprinted, Routledge, 2017) Patrick-Henry Onslow Debate: Liberty and Republicanism in American Political Thought (Lexington, 2013) and, The Founding of the American Republic (Notre Dame University Press, 2022 [forthcoming]). More from H. Lee Cheek, Jr.


비디오 보기: The Cornerstone Speech-Alexander H. Stephens 오디오 북